‘LG 톤 플러스’, 日서 음질 인정 받았다

■ 日 유력 AV 매체 ‘음원출판’ 주관 ‘VGP 2016 썸머 어워드’ 금상 수상
■ aptX™ HD 오디오 코덱 채택, 24비트 고음질 음원 전송 가능
■ “압도적이고 훌륭한 사운드”, “블루투스로 연결했다고 생각할 수 없을 정도” 심사위원 극찬

‘LG 톤 플러스’, 日서 음질 인정 받았다

LG전자 블루투스 헤드셋 ‘톤 플러스 HBS-1100’이 일본 유력 AV 전문매체로부터 뛰어난 음질을 인정 받았다.

‘톤 플러스 HBS-1100’은 ‘VGP(Visual Grand Prix) 2016 썸머 어워드’ 2만엔 이상 블루투스 이어폰 부문에서 최고상인 금상을 수상했다.

‘VGP 어워드’는 일본 양대 AV 전문매체 중 하나인 ‘음원출판’이 주관하며, 일본에서 판매되는 오디오/비디오 기기를 대상으로 성능과 기술력이 뛰어난 제품에 수여한다.

심사위원들은 ‘톤 플러스 HBS-1100’이 블루투스 헤드셋 가운데 최초로 aptX™ HD 오디오 코덱을 채택, 24비트 고음질 음원을 전송할 수 있다는 점을 높이 평가했다.

‘VGP 어워드’ 심사위원 코노이케 겐조는 “직접 들어보고 전반적인 음질수준에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며 “블루투스로 연결했다고 생각할 수 없을 정도로 생생한 톤이 압권이었다”고 호평했다.

또 다른 심사위원인 노무라 겐지는 ‘톤 플러스 HBS-1100’의 음질에 대해 “여성보컬의 시원한 울림, 피아노의 편안한 음색, 베이스의 명료하고 또렷한 소리가 그대로 느껴진다”며, “한번 소리를 듣게 되면 귀가 다시 예전으로 돌아가지 못할 만큼 압도적이고 훌륭한 사운드를 갖췄다”고 극찬했다.

‘톤 플러스 HBS-1100’은 미래적인 디자인과 뛰어난 편의성을 동시에 잡았다는 평가를 받으며 특별상인 ‘컨셉트상’도 함께 수상했다.

‘톤 플러스 HBS-1100’은 ‘하만카돈’의 최상위 사운드 등급 ‘하만카돈 플래티넘(Harman/Kardon Platinum)’ 인증을 획득한 제품이다. 또, 하이엔드급 유선 이어폰에 주로 쓰이는 ‘밸런스드 아마추어 유닛(Balanced Armature Unit)’ 모듈을 탑재해 원음에 충실한 사운드를 구현한다.

Related Po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