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여의도 LG트윈타워 점등광고 ‘V20 타임’ 실시

■ 지난 8일부터 약 한 달간 밤 9시부터 자정까지 진행
■ 트윈타워 실내 조명으로 ‘V20’ 형상화

LG전자가 지난 8일부터 여의도 LG트윈타워에서 점등광고 'V20 타임'을 실시했다. LG전자는 오는 11월 11일까지 밤 9시부터 자정까지 LG트윈타워 건물 전면에 사무실 실내 조명을 이용, ‘V20’를 형상화해 노출할 예정이다.

LG전자가 전략 스마트폰 ‘V20’를 적극 알리기 위해 본사 사옥인 여의도 LG트윈타워에서 이색 점등광고 ‘V20 타임’을 실시한다.

LG전자는 지난 8일부터 오는 11월 11일까지 약 한 달간 밤 9시부터 자정까지 LG트윈타워 건물 전면에 사무실 실내 조명을 이용, ‘V20’를 형상화해 노출할 예정이다. LG트윈타워는 한강 변에 위치해 시민들이 여러 방향에서 볼 수 있는 지리적 이점이 있다.

LG전자는 이전에도 LG트윈타워에서 전략 스마트폰 G시리즈의 명칭(‘G’, ‘G3’, ‘G5’)과 올레드 TV의 영어 표기인 ‘OLED’를 이용해 점등광고를 실시한 바 있다.

V20는 세계 최초로 전∙후면 광각카메라와 쿼드 DAC (댁, Digital to Analog Converter, 디지털-아날로그 변환기) 을 탑재해 사진 및 비디오 촬영, 오디오 성능을 크게 강화한 LG전자의 최신 전략 스마트폰이다. V20는 스마트폰의 멀티미디어 기능에 대한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시했다고 국내외 유력 매체로부터 호평을 받고 있다.

LG전자 MC사업본부 마케팅커뮤니케이션담당 김수영 상무는 “이색 점등 광고를 통해 고객에게 재미를 전달하고 ‘V20’ 브랜드 이미지를 지속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Related Po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