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내달 7일 뉴욕서 ‘LG G2’ 공개

■ 23일 500여 글로벌 미디어에 ‘LG G2 Day’ 초대장 배포 
  □ 8월 7일 오전 11시 뉴욕 센트럴파크 인근 ‘재즈 앳 링컨 센터’서 개최 
■ 행사는 온라인 생중계 예정 
  □ LG모바일사이트, 페이스북, 유튜브 등 
 
LG G2 예고 지면 광고
 
LG전자가 내달 미국 뉴욕에서 차기 전략 스마트폰 ‘LG G2’를 공개한다. 
 
LG전자는 23일 500여 글로벌 미디어에 ‘LG G2 Day’ 초대장을 배포했다. 행사는 현지시각 내달 7일 오전 11시 뉴욕 센트럴파크 인근 ‘재즈 앳 링컨 센터(Frederick P. Rose Hall, Home of Jazz at Lincoln Center)’에서 열린다. 
 
LG전자가 미국 뉴욕에서 스마트폰 신제품을 공개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으로 차기 전략 스마트폰에 대한 자신감을 드러냈다. LG전자는 미국이 스마트폰 최대 시장이면서 최대 격전지이고, 뉴욕이 세계 미디어의 중심지인 것을 감안해 ‘LG G2’ 공개 도시를 선택했다. 
 
LG전자는 초대장 배포에 맞춰 뉴욕 타임스퀘어, 런던 피카디리 광장 등에 있는 LG전광판을 통해 이번 행사에 대한 안내 영상을 내보내고 있다. 
 
이번 행사는 LG모바일사이트(http://G2.LGMobile.com), 페이스북(www.facebook.com/LGMobile), 유튜브(www.youtube.com/LGMobile) 등을 통해 생중계된다. 
 
‘LG G2’는 최대속도 150Mbps의 LTE-A가 가능한 퀄컴 스냅드래곤 800 프로세서를 탑재해 탁월한 성능과 풍부한 그래픽, 극대화된 배터리 효율성을 제공한다. 
 
LG전자 MC사업본부장 박종석 부사장은 “뉴욕 행사는 ‘G시리즈’의 성공과 ‘LG G2’에 대한 자신감을 보여준 것”이라며 “글로벌 스마트폰 시장에서 우뚝 서게 될 이정표가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LG전자는 새로운 스마트폰 브랜드 정책에 따라 프리미엄 제품의 브랜드 위상을 보다 강화하기 위해 ‘G시리즈’에 ‘옵티머스’를 사용하지 않기로 했다.

Related Po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