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전략 태블릿 ‘LG G Pad 8.3’ 국내 출시

■ 14일부터 판매 개시

□ 전국 LG베스트샵, 온라인 쇼핑몰, 백화점 등서 판매

□ 연말까지 30여 국가 출시…태블릿 라인업 지속 강화

■ 한 손에 쏙 들어오는 8.3인치 태블릿

□ 손바닥 크기 고려해 가로 너비 126.5mm로 설계

□ 베젤 두께 최소화해 ‘G시리즈’의 고품격 헤리티지 계승

■ 태블릿도 ‘화질의 LG’

□ 8인치대 태블릿 가운데 풀HD 디스플레이 첫 채택

□ 동영상 감상, 게임, 전자책 읽기, 웹 서핑 등에 적합

■ 태블릿과 스마트폰을 이어주는 ‘Q페어’

□ 한 번의 클릭만으로 스마트폰과 테더링 연결해 태블릿에서 인터넷 접속

□ 스마트폰으로 온 전화와 문자를 태블릿에서 확인, 답장도 가능

□ 젤리빈 이상 OS 탑재한 타사 안드로이드 스마트폰과도 연동

□ 구글 플레이 스토어에서 ‘Q페어’ 앱 무료로 다운로드

■ 감동-자신감-즐거움 주는 직관적인 UX

□ ‘노크온(KnockON)’: 화면을 두 번 두드리면 켜지고 꺼져

□ ‘QTV’: TV프로그램 실시간 정보 및 ‘U+ HDTV’ 무료체험 기회 제공

여의도 트윈타워에서 열린 'LG G Pad 8.3 한국 출시 미디어 브리핑'에서 여성 모델이 'LG G Pad 8.3'을 들고 포즈를 취하고 있다.

LG전자가 14일부터 전략 태블릿 ‘LG G Pad 8.3’ 국내 판매를 시작한다.

‘LG G Pad 8.3’는 전국 LG베스트샵을 비롯해, 온라인 쇼핑몰, 백화점 등에서 판매된다. LG전자는 10월 말까지 ‘LG G Pad 8.3’를 구입하는 고객에게는 전용 케이스를 무상으로 제공한다.

LG전자는 한국에 이어 북미, 유럽, 중남미, 아시아, CIS, 아프리카 등 세계 30여 국가에 연말까지 순차적으로 출시할 예정이다.

LG전자는 화질, 디자인, 호환성, 직관적인 UX 등을 전면에 내세워 태블릿 라인업을 지속 강화할 계획이다. LG전자 MC사업본부장 박종석 부사장은 “스마트폰 중심이던 G시리즈에 ‘LG G Pad’를 편입해, G시리즈의 위상과 브랜드를 보다 강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 한 손에 쏙 들어오는 8.3인치 태블릿

LG전자는 20대 연령층부터 60대까지의 태블릿 사용자 혹은 잠재고객들의 손바닥 너비를 고려해 한 손으로도 잡을 수 있게 ‘LG G Pad 8.3’의 가로 너비를 126.5mm로 설계했다. 무게는 신문 한 부 수준인 338g이다.

LG전자는 베젤 두께를 최소화해 한 손에 잡히는 그립감은 유지하면서, 동일한 너비의 제품들과 비교해 화면을 넓게 만들었다. 또 G시리즈의 고품격 헤리티지도 계승했다.

■ 태블릿도 ‘화질의 LG’…8인치대 첫 풀HD 채택

LG전자는 G시리즈 스마트폰인 ‘G Pro’, ‘LG G2’에 탑재해 찬사를 받은 풀HD IPS 디스플레이를 ‘LG G Pad 8.3’에 채택했다. 풀HD IPS 디스플레이는 밝기, 저전력, 야외 시인성, 색정확성 등이 뛰어나 동영상 감상, 게임, 전자책 읽기, 웹 서핑 등에 적합한 디스플레이다. 해상도는 1920*1200, 인치당 픽셀 수(Pixel per Inch)는 273.

■ 태블릿과 스마트폰을 이어주는 ‘Q페어’

‘Q페어’는 태블릿과 스마트폰을 손쉽게 연동시킬 수 있는 애플리케이션으로 ‘LG G Pad 8.3’만의 차별화된 사용자경험이다. ‘Q페어’는 젤리빈 버전 이상의 OS를 탑재한 타사 안드로이드 스마트폰에서도 사용할 수 있으며 구글 플레이 스토어에서 무료로 다운로드 가능하다.

‘Q페어’를 사용하면 와이파이가 지원되지 않는 환경에서도 한 번의 클릭으로 스마트폰과 태블릿을 테더링으로 연결해 인터넷에 접속하는 게 가능하다. ‘Q페어’는 스마트폰으로 온 전화나 문자를 태블릿에서 확인하거나, 답장을 보낼 수 있게 해준다. 태블릿에서 ‘Q메모’ 기능을 사용해 메모한 내용들은 스마트폰에도 자동으로 저장된다. 또 ‘Q페어’는 태블릿을 켰을 때 스마트폰에서 마지막으로 사용했던 앱을 화면 오른쪽에 표시해 준다.

■ 감동-자신감-즐거움 주는 직관적인 UX

□ ‘노크온(KnockON)’: 화면을 켜고 끌 때 더 이상 버튼을 누를 필요가 없다. 화면을 두 번 두드리는 노크 동작만으로 화면이 켜지고 꺼진다.

□ ‘태스크 슬라이더(Task Slider)’: 멀티 태스킹도 편리해졌다. 손가락 3개를 이용해 왼쪽으로 플리킹(Flicking)하면 특정 앱이 숨어서 보이지 않다가, 다시 손가락 3개를 오른쪽으로 플리킹하면 해당 앱이 다시 보이게 된다. 사용자는 앱을 3개까지 숨길 수 있어, 최대 4개의 앱을 동시에 실행하게 된다. 예를 들어 인터넷 뱅킹 앱을 잠시 숨기고 비밀번호를 촬영해 놓은 사진을 열어 보거나, 인터넷을 검색하는 경우 유용하다.

□ ‘Q슬라이드(QSlide)’: 하나의 디스플레이에서 서로 다른 2개의 전체 화면을 동시에 겹쳐서 보여준다. 화면의 일부분만 나오는 게 아니라 전체 화면을 각각 볼 수 있어 2가지 일을 보다 직관적이고 편리하게 처리할 수 있게 해준다.

□ ‘Q메모(QMemo)’: 별도의 메모 애플리케이션 구동 없이도 어떤 화면에서도 메모한 후 저장 및 공유가 가능하다.

□ ‘QTV’: 국내 출시 모델에 탑재된 ‘QTV’는 IPTV, 케이블방송 등 사용자가 가입한 TV서비스의 편성정보와 인기 프로그램 정보를 실시간으로 보여준다. 적외선 센서를 이용해 태블릿을 TV리모컨으로도 사용할 수 있다. LG전자는 LG유플러스와 제휴해 내년 3월까지 ‘U+ HDTV’의 실시간 방송과 100여 편의 영화를 무료로 제공한다.

* ‘LG G Pad 8.3’ 주요 사양

  • 크기 : 216.8*126.5*8.3mm 
  • 무게 : 338g 
  • 색상 : Black, White 
  • 네트워크 : Wi-Fi 전용 
  • 칩셋 : 1.7GHz Quad Qualcomm Snapdragon™ 600 
  • 디스플레이 : 8.3인치 WUXGA (1920 x 1200, 273ppi) 
  • 카메라 : 후면 500만 화소, 전면 130만 화소 
  • 배터리 : 4,600mAh 
  • 메모리 : 2GB LPDDR2/ 16GB eMMC (Micro SD up to 64GB) 
  • 운영체제 : 안드로이드 4.2.2 젤리빈 
  • 연결성 : GPS(GLONASS), 802.11 a/b/g/n Dual(2.4/5GHz), BT 4.0LE, Miracast 
  • 출하가 : 55만원

Related Po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