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니빔 TV로 올 여름 캠핑 준비 끝”

■ 차량과도 연동 가능한 블루투스 사운드 기능 탑재
■ 생수 한 병 무게와 비슷한 580g 무게로 휴대성 극대화
■ 스크린쉐어 기능으로 스마트폰 화면 공유 완벽지원
■ 700안시루멘, 10만 대 1 명암비로 밝고 선명한 영상 제공

모델이 텐트안에서 '블루투스 미니빔TV'로 영상을 즐기고 있는 모습입니다.

LG전자가 블루투스 기능을 탑재한 ‘블루투스 미니빔 TV(모델명: PW700)’를 출시한다.

LG ‘블루투스 미니빔 TV’는 초경량 휴대용 프로젝터로 자동차 오디오까지 연동 가능한 블루투스 사운드 기능을 지원한다. 예를 들어 캠핑장에서 블루투스 기능을 지원하는 차량 오디오와 연결하면, 더욱 더 풍부한 사운드를 즐길 수 있다. ‘블루투스 미니빔 TV’는 최대 700안시루멘(ANSI-Lumens) 밝기와 10만 대 1의 명암비로 밝고 선명한 영상을 제공한다.

휴대성도 강화됐다. LG전자는 최근 캠핑장, 공원 등에서 미니빔 사용이 증가하고 있는 점을 감안해 생수 한 병 무게와 비슷한 580g으로 제품을 구현했다. 또 ‘블루투스 미니빔 TV’는 가로, 세로 각각 172mm, 117mm로 일반 다이어리 크기로 한 손에 쏙 들어온다.

주변기기와의 연결성도 뛰어나다. 와이다이(WiDi), 미라케스트(Miracast) 등 스크린쉐어 기능을 지원해 PC나 스마트폰에 저장한 콘텐츠도 손쉽게 즐길 수 있다.

LG전자 한국HE마케팅담당 허재철 상무는 “본격적인 휴가철을 맞아 캠핑 등 야외활동이 늘어남에 따라 미니빔 TV에 대한 관심과 인기가 높아지고 있다”라며, ‘블루투스 미니빔 TV’는 야외는 물론, 실내에서도 편하게 대화면으로 TV시청, 영화 관람이 가능하고 낭만 가득한 추억을 만들어 줄 수 있는 제품”이라고 강조했다.

LG ‘블루투스 미니빔 TV’ 가격은 85만원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