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m두께의 최신 TV를 미리미리 구매하세요”

■ 6일부터 이달 말까지 국내 전 판매점에서 실시
□ 최박부 두께가 20mm 이하의 LG TV 12종 대상
□ 얇고 세련된 TV 디자인 집중 홍보
■ 가격은 낮추고 캐시백은 올리고 … 최대 200만 원 혜택 제공
■ LG전자 한국HE마케팅FD담당 허재철 상무 “압도적인 화질과 혁신적인 디자인으로 고객들에게 프리미엄 TV의 새로운 가치를 제공할 것”

모델이 55형 '울트라 올레드TV(55EG9600)'(우측)와 '슈퍼 울트라HD TV(55UF9500)'(좌측)를 소개하고 있습니다.

LG전자가 압도적인 화질과 혁신적인 디자인을 앞세워 국내 TV시장 공략에 속도를 높인다.

LG전자는 6일부터 이달 말까지 프리미엄 TV를 실속 있게 구매할 수 있는 ‘미리미리(mm) 페스티벌’을 진행한다. 행사를 통해 고객들이 LG TV의 얇고 세련된 디자인을 직접 체험할 수 있게 한다는 계획이다.

LG전자는 혁신적인 디자인의 LG TV를 부담 없이 장만할 수 있도록 가격을 낮추고 혜택을 늘린 판촉행사를 준비했다. LG 베스트샵, 백화점, 양판점, 할인점 등 국내 전 판매점이 행사에 참여한다.

행사 대상 품목은 측면 가장 얇은 부분의 두께가 어른 손가락 한 마디 정도로 얇은 20mm 이하 LG TV 12종이다. 차원이 다른 ‘울트라 올레드 TV’, ‘올레드 TV’는 물론, ‘슈퍼 울트라HD TV’와 ‘울트라HD TV’등 국내에서 가장 얇은 LCD TV도 행사 대상이다. 올레드 TV는 최박부의 두께가 5mm대에 불과하다.

행사 기간 중 77형 ‘울트라 올레드 TV(77EG9700)’를 구매하는 고객은 200만 원 캐시백 혹은 49형 울트라HD TV(49UF8500) 사은품을 받을 수 있다. 65형은 100만 원의 캐시백 혹은 42형 클래식 TV를 받을 수 있고, 55형은 제품을 구매하면 50만원의 캐시백과 32형 클래식TV 중 하나를 선택할 수 있다.

LG전자는 ‘슈퍼 울트라HD TV’와 ‘울트라HD TV’의 구매 혜택도 크게 늘렸다.

LG전자는 올 2월 출시한 65형 ‘슈퍼 울트라HD TV(65UF9500)’의 출고가를 790만원에서 700만원으로 낮추고, 캐시백 혜택을 50만원에서 60만원으로 높였다. 따라서 이번 행사기간에 65형 ‘슈퍼 울트라HD TV’를 구매하면 100만원이 더 싸다. 55형 ‘슈퍼 울트라HD TV(55UF9500)는 지난달 대비 99만 원 할인된 420만 원에 구입이 가능해졌다.

LG전자 허재철 한국HE마케팅FD담당은 “최고의 화질은 물론, 세련된 디자인으로 집안의 품격을 높일 수 있어야 진정한 프리미엄 TV”라며 “압도적인 화질과 혁신적인 디자인으로 고객들에게 프리미엄 TV의 새로운 가치를 제공할 것”이라고 강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