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생활 가전 제품군 연간 캠페인 ‘맘컨페션스’ 첫 행사로 뉴욕 타임스스퀘어에서 ‘어머니의 날’ 기념 이벤트 개최
■ 행사 홈페이지, SNS 통해 양육 비결, 스트레스 해소법 등 어머니의 노하우 접수 후, 타임스스퀘어 전광판에 사연 공개
■ LG전자 미국법인장 조주완 전무 “어머니의 날을 맞아 주고객층인 어머니들을 위해 흥미로운 이벤트를 마련했다”라며, “LG전자는 소비자를 이해하고 도울 수 있는 혁신적인 가전 제품을 지속 개발해 앞으로도 가전 업계 리더로서 역할에 더욱 충실할 것”이라고 강조

LG전자는 SNS를 통해 접수한 어머니들의 사연을 타임스스퀘어 전광판에 상영하고 있습니다.

LG전자가 미국에서 어머니들을 위한 이색 마케팅을 진행한다.

LG전자는 올해 생활가전 제품군의 캠페인 주제를 ‘내면의 목소리(Inner Voice)’로 선정했다. 이에 대한 일환으로 주요 고객인 어머니의 목소리를 들어보는 ‘맘컨페션스(Momconfessions)’ 첫 이벤트를 미국 ‘어머니의 날(Mother’s Day)’인 11일을 맞아 뉴욕 타임스스퀘어에서 열었다.

지난달 미국 전역 1천 명 어머니들 대상으로 어머니로 사는 고충에 대한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양육의 어려움, 개인시간 부족 등으로 인해 늘 소통과 교류가 필요하다는 점에 주목해 이 행사를 마련했다.

이를 위해 LG전자는 1일부터 캠페인 사이트(www.momconfessions.com) 및 트위터(@LGUS), 페이스북(LG Electronics USA) 등 SNS을 통해 자녀 양육 비결, 스트레스 해소법 등 어머니들의 톡톡튀는 노하우 ‘고백’을 #Momconfessions로 포스팅 받았다. 11일 까지 접수된 사연 중 재미있고 눈에 띄는 스토리를 선정해 뉴욕 타임스스퀘어 전광판에 공개하고 전광판에 사연이 상영되는 장면을 촬영 후 작성자에게 리트윗으로 전달해 특별한 경험을 선사했다.

한편 LG전자는 올해 가을까지 소셜미디어를 통해 ‘맘컨페션스(Momconfessions)’ 캠페인을 다양한 마케팅 활동과 접목해 진행할 예정이다.

LG전자 미국법인장 조주완 전무는 “어머니의 날을 맞아 주고객층인 어머니들을 위해 흥미로운 이벤트를 마련했다”라며 “LG전자는 소비자를 이해하고 도울 수 있는 혁신적인 가전 제품을 지속 개발해 앞으로도 가전 업계 리더로서 역할에 더욱 충실할 것”이라고 강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