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꿈의 디자인 입증!’
LG전자, 레드닷 디자인상 대거 수상

■ 2013 레드닷 디자인상 총 27개 수상, 전년 14개 대비 대폭 증가
■ ‘대상’ 곡면 올레드 TV 포함해 ‘본상’ 24개 및 ‘명예상’ 2개 수상
■ LG전자 디자인경영센터장 안승권 사장“세계 최고 권위의 디자인상에서 연이어 인정받은 디자인 경쟁력으로 차별화된 제품 리더십을 유지할 것”

reddot design award best of best 2013

LG전자의 전략 제품들이 세계적인 디자인상을 대거 수상하며 디자인 우위를 다시 한번 입증했다.

LG전자는 ‘2013 레드닷 디자인상(2013 reddot design award)’에서 ‘대상(Best of Best)’ 1개를 포함해 총 27개의 상을 수상했다. 지난 해 14개 대비 수상작이 대폭 증가, LG전자의 글로벌 디자인 리더십을 입증했다.

‘레드닷 디자인상’은 ‘iF 디자인(iF design award)’, ‘IDEA(International Design Excellence Award)’와 함께 세계 3대 디자인상으로 알려져 있다. 올해에는 54개국 1,865개 기업이 4,662개 제품을 출품해 치열한 경합을 벌였다.

‘대상’을 수상한 LG전자 ‘곡면 올레드 TV(모델명:EA9800)’는 세계 최초로 오목하게 휘어진 곡면 스크린을 적용한 올레드 TV이다. 곡면은 시청자 눈과 화면 중심부 및 측면까지의 각 거리를 동일하게 해 화면왜곡을 최소화한다. 화면과의 일체감을 살린 크리스털 소재 스탠드를 적용해, 시청 시 TV 화면을 제외한 요소를 시각적으로 제외시켜 몰입감을 극대화했다.

또 ▲ 고품격 미니멀 디자인에 풀HD의 생동감을 더한 ‘옵티머스 G Pro’를 포함해, ▲ 100인치 초대형 화면 ‘시네마 빔 TV’▲ 세계 최소형 모바일 포토 프린터 ‘포켓포토’ ▲ 초슬림 디자인 ‘사운드바’ ▲ 윈도우8에 최적화한 ‘멀티 터치 모니터’ ▲ ‘매직 스페이스(해외명:Door-in-Door)’를 적용한 유럽향 양문형 냉장고 ▲ 직선디자인으로 매장 인테리어에 최적화한 상업용 중대형 에어컨 등 총 24개 제품이 ‘본상’을 수상했다.

그 외에도 ▲ 베젤 두께를 최소화한 ‘시네마 3D 스마트 TV(모델명:LA9600)’ 및 인체공학적 디자인 ‘매직리모콘(모델명:MR13P)’ ▲ 삼각대 없이도 천정 투사 가능한 스탠드형 휴대용 프로젝터(모델명:PG65)는 ‘명예상(Honorable mention)’을 수상했다.

LG전자 디자인경영센터장 안승권 사장은 “세계 최고 권위의 디자인상에서 연이어 인정받은 디자인 경쟁력으로 차별화된 제품 리더십을 유지할 것”이라고 강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