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시네마3D 월드 페스티벌’ 흥행 돌풍 예고

■ 사전 입장예약 고객 1만 명 훌쩍 넘어, 온라인 예약만 2만 명 넘을 것으로 예상
■ 자녀와 부모가 함께 즐길 수 있는 3D 체험 행사로 자리매김
■ 5일까지 온라인 홈페이지 통해 우선입장권 신청 가능

LG 시네마3D 월드 페스티벌 지면광고

LG전자의 초대형 3D 이벤트 ‘LG 시네마3D 월드페스티벌’이 흥행 돌풍을 예고하고 있다.

오는 6일, 7일 양일간 잠실 롯데월드 아이스링크 특설무대에서 열리는 이번 행사에 우선입장권을 신청한 사전예약 고객이 지난 3월 29일 기준 1만 명을 돌파했다. 이에 따라 마감일인 5일에는 온라인 사전 예약 고객만 2만 명을 넘을 것으로 예상된다.

이 같은 인기는 LG 시네마3D 월드페스티벌이 가족단위 나들이 이벤트로 자리매김했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LG전자는 「주먹왕 랄프」, 「메리다와 마법의 숲」과 같은 디즈니와 디즈니?픽사社의 최신 애니메이션과 「뽀로로」, 「아가월드」, 「흥부와 놀부」 등 자녀와 부모가 함께 즐길 수 있는 다양한 콘텐츠를 3D로 제공한다.

또한 스타크래프트II: 군단의 심장(블리자드), XBOX360: 헤일로4(마이크로소프트), 하운즈(CJ 넷마블) 등 최신 인기 게임을 3D로 즐길 수 있다. 전용리모컨인 매직리모컨으로 즐기는 LG 시네마3D 스마트TV 전용의 3D 게임도 다수 선보인다.

위와 같이 다양한 3D 체험뿐만 아니라 꿈의 화질 올레드 TV와 울트라 HD TV 등 LG전자의 최신 IT제품을 마음껏 체험할 수 있다.

무대에서는 씨스타, 소녀시대의 특별 공연과 3D 뽀로로 씽어롱 쇼, 탭북을 활용한 이색 퀴즈 이벤트 등 다채로운 행사도 펼쳐진다.

이번 행사는 무료 입장이며 오는 5일까지 LG 시네마3D 월드페스티벌 홈페이지(http://www.lgcinema3d.co.kr)에서 우선입장권을 신청할 수 있다. 우선입장권 소지자는 본인이 지정한 시간에 대기시간 없이 입장할 수 있다.

LG전자는 우선입장권을 신청하고 소문내기 이벤트에 참여한 고객 중 추첨을 통해 LG 탭북, LG 포켓포토, 롯데월드 자유이용권 등 다양한 경품도 제공한다.

LG전자 김영락 한국HE마케팅담당은 “LG 시네마3D 월드페스티벌은 남녀노소 누구나 즐길 수 있는 축제로 자리잡았다”며, “고객들에게 3D와 꿈의 화질이 함께 만드는 최고의 감동을 선사할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