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2일 美 미네소타州 베스트바이 매장서 출시 행사 진행
■ 美 전역서 2 주간 예약판매 후 순차 배송
■ 지난 5월 올레드 TV 최초로 ‘THX 디스플레이’ 인증 획득
곡면 올레드TV를 설명 중인 모습
LG전자가 세계 최초로 상용화한 곡면 올레드 TV(모델명: 55EA9800)를 미국에 출시, 본격적인 해외시장 공략에 나섰다.
LG전자는 22일(현지시간) 미국 미네소타 주(州)에 위치한 북미 최대 전자유통업체 베스트바이(Best Buy) 매장에서 출시 행사를 열고 곡면 올레드 TV 출시를 발표했다. 이 자리에는 베스트바이 VIP 고객 및 기자단이 대거 참석해 제품을 직접 체험했다.
LG전자는 이 제품을 미국 전역 베스트바이 매장에서 2주 간 예약판매한 후 순차적으로 배송할 계획이다.
이 제품은 지난 5월 올레드 TV 최초로 ‘THX(Tomlinson Holman eXperiment) 디스플레이’ 인증을 획득하며 화질을 인정받은 바 있다. THX는 휘도, 명암비, 색재현율 등 10개 화질 항목에 대해 성능을 검증했다. THX는 TV/영화관/홈시어터 등의 영상 및 음향 규격인증제도로, 유명 영화감독 조지 루카스가 설립한 ‘루카스 필름社’에서 1983년에 개발했다.
LG 곡면 올레드TV는 이외에도 TUV와 VDE 등 다수의 해외 유수 인증 기관으로부터 2D 및 3D 화질 우수성을 입증한 바 있다. 지난 3월에는 세계 3대 디자인상인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 대상을 수상하며 혁신적인 디자인도 인정받았다.
곡면 올레드TV 이미지
LG 곡면 올레드 TV는 시청자의 눈에서부터 화면 중심부와 측면까지의 각 거리가 동일해 ‘외곽부 인지도 감소 현상’을 최소화했다. 이를 통해 아이맥스 영화관처럼 편안하고 몰입감 높은 시청환경을 제공한다.
TV가 공중에 떠있는 듯한 효과를 주는 ‘투명 크리스탈 스탠드’와 필름 형태의 투명 ‘클리어 스피커’는 화면을 제외한 시청에 방해되는 모든 시각적 요소를 최소화했다.
현지 출시 가격은 $ 14,999
LG전자 미국법인장 박석원 부사장은 “화질과 디자인에서 기존 TV와는 차원이 다른 새로운 개념의 시청 경험을 미국 소비자들에게 선사하게 됐다”며 “울트라HD TV와 곡면 올레드 TV로 북미 차세대 디스플레이 시장 선두 입지를 굳건히 다질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