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첨단 에너지 솔루션 TMS 기반의 지능형 고효율 시스템 에어컨’, 최고상인 ‘국무총리상’ 수상, 2년 연속 최고상 수상
■ 국내 유일 ‘가스히트펌프 냉난방 시스템에어컨(GHP)’은 ‘산업통상자원부장관상’ 받아
■ LG전자 시스템에어컨사업부장 이감규 전무, “2년 연속 최고상인 ‘국무총리상’ 수상으로 LG전자 휘센에어컨의 고효율 기술력이 다시 한번 입증됐다”며, “에어컨 시장 1위 브랜드로서 에너지 고효율 제품 개발을 지속해 친환경 고효율 시장을 선도해 갈 것”
LG Multi V
LG전자 휘센 에어컨의 에너지 고효율 기술력이 다시 한번 입증됐다.
LG전자는 30일 서울 삼성동 코엑스(COEX)에서 열린 ‘제17회 올해의 에너지위너상’ 시상식에서 최고상인 국무총리상은 물론 산업통상자원부장관상까지 석권했다.
올해 시상식에서 LG전자는 ‘최첨단 에너지 솔루션 TMS기반의 지능형 고효율 시스템 에어컨’이 국무총리상을, 국내 유일의 ‘가스히트펌프 냉난방 시스템에어컨(GHP)’이 산업통상부장관상을 수상했다.
LG전자는 지난해 ‘그린 스마트 스토어 에너지 절감 시스템’이 최고의 에너지 효율 제품으로 선정된 데 이어 올해도 최고상인 국무총리상을 수상함으로써 앞선 에너지 고효율 기술력을 입증 받게 됐다.
이번에 최고상을 수상한 LG전자의 ‘최첨단 에너지 솔루션 TMS기반의 지능형 고효율 시스템 에어컨’은 고효율 시스템 에어컨인 ‘멀티브이 슈퍼4’와 원격 통합제어 관리시스템인 ‘TMS(Total Management System)’를 결합해 최적의 에너지 절감 알고리즘을 구현함으로써 에너지 사용량을 최대 38%까지 절감시킨 제품이다.
또한 산업통상부장관상을 수상한 LG전자의 ‘가스히트펌프 냉난방 시스템에어컨(GHP)’은 가스엔진으로 구동되는 히트펌프로 여름철 및 겨울철 전력피크 시 전력 수요를 줄일 수 있는 제품이다. 도시가스를 에너지원으로 활용함으로써 정부가 추진하고 있는 에너지 다원화 정책에 부합함은 물론 세계최고 수준의 에너지효율(냉방 COP 1.29, 난방 COP 1.48)을 구현한 제품이다.
이 제품은 국내에서 유일하게 LG전자가 자체 기술로 개발해 현재 국내 시장의 80% 이상을 차지하고 있는 외산 GHP 시장을 대체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 밖에도 LG전자는 이번 시상식에서 상업용 인버터 에어컨이 ‘에너지기술상’을, 1등 바람 ‘휘센 챔피언 스타일 에어컨’이 ‘녹색기기부문 에너지위너상’을, LED 조명 제품인 ‘컨버터 외장형 PAR LED 램프’가 ‘녹색조명부문 에너지위너상’을 각각 수상했다.
한편 올해로 17회를 맞이한 ‘올해의 에너지위너상’은 소비자시민모임과 산업통상자원부가 공동 주최하고, 환경부와 에너지관리공단 등이 후원하고 있으며, 유엔기구로부터 에너지 효율화 확산의 모범적 실천사례로 인정받고 있다.
LG전자 시스템에어컨사업부장 이감규 전무는 “2년 연속 ‘올해의 에너지위너상’ 최고상인 ‘국무총리상’ 수상으로 LG전자 휘센 에어컨의 고효율 기술력이 다시 한번 입증됐다”며, “에어컨 시장 1위 브랜드로서 에너지 고효율 제품 개발을 지속해 친환경 고효율 시장을 선도해 갈 것”이라고 강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