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한국과 미국에 이어 유럽에서도 곡면 올레드 TV 본격 출시
■ 올해 말까지 유럽 주요 국가에 순차적으로 출시 예정
■ 2017년, 전세계 올레드 TV 판매량 가운데 30% 이상 유럽 차지 예상
■ 28일, 프랑크프루트 최고급 가전매장 ‘하이파이 프로피스’서 런칭 행사 개최

곡면 올레드 TV 유럽 본격 판매

LG전자가 유럽 시장에서 곡면 올레드 TV를 판매한다.

LG전자는 이번 주 독일을 시작으로 유럽 주요국가에 순차적으로 곡면 올레드 TV를 출시한다.

지난 4월 한국, 7월 미국에 이어 유럽시장에서도 곡면 올레드 TV를 출시하며 올레드 TV 시장의 선도주자로 입지를 굳히게 됐다.

시장조사기관 디스플레이서치는 2017년 900만대를 넘어설 전세계 올레드 TV 판매량 가운데 30% 이상이 유럽에서 팔리며 세계 최대 시장을 형성할 것으로 예상했다.

LG전자는 전략적으로 중요한 유럽시장을 선점함으로 차세대 고화질 디스플레이 시장의 주도권을 놓치지 않겠다는 전략이다.

LG 곡면 올레드 TV는 LG만의 ‘WRGB’ 방식을 적용해 깊고 풍부한 색을 완벽하게 표현할 뿐 아니라 오목하게 휘어진 화면이 최상의 몰입감을 제공한다. 고강도 초경량 탄소섬유 강화 플라스틱(CFRP)을 적용해 4.3mm의 초슬림 두께와 17kg의 경량 디자인을 구현했다.

LG 곡면 올레드 TV는 TUV 라인란드(TUV Rheinland)와 독일전자기술자협회(VDE) 등 해외 유수의 인증 기관으로부터 2D 및 3D 화질 우수성을 인정받았다. 또, 올레드 TV 최초로 THX(Tomlinson Holman experiment) 디스플레이’인증을 획득하며 최고의 화질을 검증 받은 바 있다.

지난 3월 세계적인 디자인상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 대상 수상하고 지난 15일 유럽 최고 권위의 기술상인 EISA(유럽영상음향협회)로부터 ‘유럽피언 디자인 TV’로 선정됨으로써 혁신적인 디자인도 인정받았다.

LG 곡면 올레드 TV의 유럽 출시 가격은 8,999 유로다.

한편, LG전자는 28일 프랑크푸르트에 소재한 최고급 가전매장 ‘하이파이 프로피스(HIFI Profis)’에서 유럽 지역 주요 고객 및 외신 기자 등 100여명을 초청해 곡면 올레드 TV 출시 행사를 가질 예정이다.

LG전자 TV사업부장 이인규 상무는 “최상의 화질을 자랑하는 LG 곡면 올레드 TV를 유럽에서도 최초로 판매해 시장을 리딩하고자 한다.”며, “프리미엄 브랜드들과의 공동 프로모션 등 적극적인 마케팅 활동으로 ‘올레드TV=LG’라는 인식을 확고히 할 것”이라고 말했다.

(참고)
THX는 TV/영화관/홈시어터 등의 영상 및 음향 규격인증제도로, 유명 영화감독 조지 루카스가 설립한 ‘루카스 필름社’에서 1983년에 개발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