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총 61만 불 규모
  □ 1차 활동
    – 전기 수급 위해 LG 태양광 발전 시스템 (10만 불 상당) 설치
    – 13일 재난 구호품 지원용 성금 50만 불 전달
    – 노동조합 및 사원협의체 ‘주니어보드’도 1만 불 갹출 기부
  □ 2차 활동
    – 피해 극심한 지역 우선, 가전제품 무상수리 서비스

■ 경영지원부문장 남상건 부사장 “LG전자 고유의 역량을 최대한 활용해 현지인들에게 보다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는 다양한 지원책을 강구할 것”

LG전자 남성우 필리핀 법인장(사진 우측에서 세 번째)이 필리핀 적십자사를 방문해 성금을 전달하고 적극적인 피해복구 지원을 약속했다. LG전자는 전기 수급을 위해 LG 태양광 발전 시스템을 설치하는 등 다양한 현지밀착형 구호활동을 전개한다.

LG전자가 현지 밀착형 구호활동을 펼치며 기업의 사회적 책임 실천에 나섰다.

LG전자는 초대형 태풍 ‘하이옌’으로 인한 필리핀 중남부 지역의 피해 복구 지원을 위해 자사가 보유한 제품 및 기술력 등을 활용한 재능 기부 활동을 전개한다.

LG전자는 전기 수급이 안돼 피해 복구가 늦어지는 현지 상황을 감안, 10만 불 규모의 LG 태양광 발전 시스템을 설치해 전력난 해소에 나선다. 필리핀 에너지부는 이 태양광 발전 시스템을 군 수송기로 피해주민 대피소까지 긴급 수송할 계획이다.

LG전자의 태양광 모듈 사진

또 LG전자 필리핀법인은 피해지역 내 기본 인프라가 안정되는 대로 피해가 극심한 지역을 우선 선정, ‘LG 서비스 캠프’를 설치하고 LG전자 가전제품 및 휴대폰 무상 수리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13일 필리핀 적십자사를 직접 방문, 성금 50만 불도 전달했다. 이 성금은 식량•식수 등 현지에서 시급히 필요한 재난 구호품을 마련하는 데 쓰인다.

특히 LG전자 노동조합 및 사원협의체 ‘주니어보드’도 구호 활동에 적극 동참하기 위해 1만불 규모의 성금을 갹출해 기부키로 했다.

LG전자 필리핀법인은 지난 해 8월 집중호우로 인한 대규모 침수사태 때에도 약 20만불 규모의 긴급 구호성금을 마련해 △ 침수가전 무상수리 서비스 △대피소 내 휴대폰 활용한 전화센터 설치 △ 무료 세탁 서비스 등 다양한 구호 활동을 펼친 바 있다.

LG전자 경영지원부문장 남상건 부사장은 “LG전자 고유의 역량을 최대한 활용해 현지인들에게 보다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는 다양한 지원책을 강구할 것”이라고 강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