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1분에 4대 팔린 LG 냉장고”

■ 2001년 ‘인버터 리니어 컴프레서’ 세계 최초 개발, 올해 5세대까지 진화
■ 11월 ‘인버터 리니어 컴프레서’ 냉장고 1천만대 판매, 올해 처음으로 연간 200만대 돌파 예상
■ 유럽 규격인증기관으로부터 업계 최초 20년 수명 인증
■ LG전자 냉장고사업담당 박영일 부사장 “LG만의 기술력 기반으로 초절전은 물론 고객을 위한 새로운 가치를 제공하는 시장 선도 제품을 통해 글로벌 냉장고 시장을 선도해 나가겠다”라고 강조

여성 모델이 LG 고유의 핵심기술인 '인버터 리니어 컴프레서' 를 탑재한 냉장고 제품을 소개하고 있습니다.

LG전자 냉장고 핵심 기술인 ‘인버터 리니어 컴프레서(Inverter Linear Compressor)’를 탑재한 프리미엄 냉장고 판매가 1천만대를 넘었다.

냉장고의 심장에 해당하는 ‘인버터 리니어 컴프레서’는 모터의 회전운동을 직선운동으로 바꾸던 왕복동식과 달리 모터 자체가 직접 직선운동을 함으로써 가스를 압축해 동력을 만드는 기술로, 효율 및 소음 등에 유리 하다.

2001년 LG전자가 세계 최초로 개발한 ‘인버터 리니어 컴프레서’ 기술을 시작으로 효율 32%, 소음 5 데시벨(dB)을 개선한 5세대 기술을 올해 초 완성했다. LG전자는 올해 ‘더블매직스페이스’ 냉장고를 시작으로 5세대 ‘인버터 리니어 컴프레서’를 탑재했다.

‘LG 인버터 리니어 컴프레서’ 냉장고는 2007년 누적 판매량 100만대, 2011년 500만대를 넘었고 올해 11월 1천만대를 돌파했다.

최근 북미, 한국, 유럽, CIS 등 프리미엄 시장에서 ‘인버터 리니어 컴프레서’ 냉장고 판매가 늘어나면서 올해 처음으로 연간 200만대 판매를 처음 돌파할 것으로 예상된다. 올해에만 1분당 약 4대가 팔린 셈이다.

현재 LG전자는 ‘인버터 리니어 컴프레서’ 관련해 16개국에서 3,100여 건의 특허를 등록 및 출원 중이다.

오랜 기간 고객으로부터 인정받은 LG만의 기술력에 대한 자신감을 토대로 2009년부터 업계 최초로 ‘인버터 리니어 컴프레서’를 탑재한 냉장고, 김치 냉장고 제품의 10년 무상 보증제를 실시해 왔다.

올해 초 유럽 규격 인증 기관인 ‘독일전기기술자협회(VDE)’로부터 일반 컴프 레서 대비 에너지 사용량을 32% 줄인 고성능을 인증 받았고, 지난주에는 20년 사용 기준 마모율을 자사 일반 컴프레서 대비 최대 64.2% 낮춰 업계 최초 20년 수명 인증을 받았다.

최근에는 국내외 ‘인버터 리니어 컴프레서’ 냉장고 제품 전면에 새로운 공식 로고를 부착하는 등 차별화한 기술력을 적극 알리고 있다.

아울러 LG전자는 ‘리니어 컴프레서’와 함께 2010년 첫 선을 보인 신개념 수납공간인 ‘매직스페이스’를 내세워 글로벌 프리미엄 냉장고 시장을 공략할 계획이다.

LG전자 냉장고사업담당 박영일 부사장은 “냉장고의 핵심기술인 ‘인버터 리니어 컴프레서’ 기술을 지속 발전시켜 온 결과”라며 “LG만의 기술력 기반으로 초절전은 물론, 고객을 위한 새로운 가치를 제공하는 시장 선도 제품을 통해 글로벌 냉장고 시장을 선도해 나가겠다”라고 강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