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녹색구매네트워크가 5일 발표한 '2017 대한민국 올해의 녹색상품'에 선정된 LG전자 생활가전 제품 9종

LG전자가 5일 한국녹색구매네트워크가 발표한 ‘2017 대한민국 올해의 녹색상품’에서 9개의 상을 받았다. 역대 수상 기업 중 한 해에 가장 많은 상을 받은 기업에 이름을 올렸다. 지난 해까지 개별 기업의 한 해 최다 수상 기록은 5개였다.

또 LG전자는 2010년부터 올해까지 8년 연속으로 ‘올해의 녹색상품’을 받아 가장 오랫동안 상을 수상해 온 기업이기도 하다.

LG전자는 냉장고, 세탁기, 청소기, 오븐, 정수기 등 주요 생활가전 분야에서 고루 상을 받으며 고효율•친환경 기술력을 입증했다.. 수상 제품은 LG 시그니처 냉장고(모델명: F908ND79E) 등 냉장고 3종, 무선 청소기 ‘코드제로 A9’(모델명: S96**), 트롬 드럼세탁기(모델명: F(H)***B*, 17/19/21kg), 트롬 스타일러(모델명: S3BF, S3WF,S3RF), 디오스 광파오븐(모델명: ML32**), 디오스 광파가스레인지(모델명: BH3GN, BH3GN1), 퓨리케어 슬림 정수기(모델명: WD501AS 외 9종) 등이다.

LG전자는 모터, 컴프레서 등 생활가전의 핵심 부품에 고효율, 고성능, 저소음 등에 탁월한 인버터 기술을 적용해, LG 생활가전의 프리미엄 이미지를 탄탄히 다지고 있다. 정속형 방식은 컴프레서•모터가 일정한 속도로 운동하는 데 비해, 인버터 방식은 컴프레서•모터의 운동 속도를 자유자재로 변환할 수 있어 에너지 효율과 제품 성능은 높이면서 소음은 줄여준다.

예를 들어 LG전자가 최근 출시한 무선 청소기 ‘코드제로 A9’은 1분에 최대 11만5천번 회전하는 ‘스마트 인버터 모터 P9’를 적용했다. 이 제품은 모터가 손잡이 부분에 위치한 상중심(上中心) 타입의 무선청소기 중 세계 최고 수준인 140와트(W) 흡입력을 갖춘 동시에, 착탈식 배터리 2개로 최대 80분까지 연속으로 청소할 수 있다.

‘올해의 녹색상품’은 소비자의 친환경 상품 구매를 촉진하기 위해 한국녹색구매네트워크가 2008년부터 주관해온 행사다. 전국 22개 소비자•환경단체와 일반 소비자 390 여명이 ‘올해의 녹색상품’ 선정에 직접 참여한다.

LG전자 H&A사업본부장 송대현 사장은 “인버터, 컴프레서 등 핵심 기술력을 바탕으로 고효율•친환경 제품을 연구개발하는 데에 지속 매진할 것”이라고 밝혔다.

[참고] LG전자 ‘올해의 녹색상품’ 수상내역

연도 수상 선정 제품
2010년 1개 냉장고
2011년 1개 냉장고
2012년 3개 냉장고, 광파오븐, 정수기
2013년 3개 에어컨, 세탁기, 청소기
2014년 5개 세탁기, 에어컨, 냉장고, 침구청소기, 가스레인지
2015년 3개 냉장고, 에어컨, 정수기
2016년 4개 냉장고, 세탁기, 스타일러, 광파가스레인지
2017년 9개 냉장고 3종, 세탁기, 스타일러, 청소기, 오븐, 광파가스레인지, 정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