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울트라HD 화질과 웹OS 스마트+ TV 극찬
■ 美 디지털 트렌드, “LG 울트라 HD TV는 TV 그 이상의 것”
■ 獨 비디오, “어떤 시야각에서도 편안하고 명료한 화질 제공”
■ 英 트러스트리뷰, “직관적이고 아름다운 인터페이스를 가진 TV”

LG 울트라 HD TV 제품 이미지 입니다.

LG전자 울트라HD TV가 뛰어난 화질과 혁신적인 웹OS 플랫폼으로 해외 매체들의 호평을 받고 있다.

미국 IT 전문 매체 ‘디지털 트렌드(Digital Trends)’는 LG 울트라HD TV(79UB9800)에 대해 “IPS 패널의 뛰어난 화질과 더불어 웹OS의 사용자 편의성은 정말 인상적”이라고 호평하며 “TV 그 이상의 것”으로 정의했다.

특히 웹OS는 “기존 어느 TV에서도 경험할 수 없었던 편리함을 갖췄다”며, “스마트+ TV야 말로 진정한 쌍방향 홈엔터테이먼트 시스템이 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또, 독일 영상 전문 매체인 ‘비디오(Video)’ 역시 LG 울트라HD TV(65UB980V)의 색정확도와 넓은 시야각, 혁신적인 사용편의성을 높게 평가해 최고제품인 ‘테스트 위너’에 꼽았다.

이 매체는 “LG 울트라HD TV는 어떤 시야각에서도 편안하고 명료한 화질을 제공하고 이는 2D뿐만 아니라 3D에서도 동일하다”라며 한 차원 높은 울트라 HD 화질을 호평했다.

특히, 웹OS 스마트+ TV의 혁신성에 대한 유럽 전문지들의 반응이 뜨겁다.

영국 ‘트러스트리뷰(Trusted Reviews)’는 “지금까지의 스마트 TV 중 이렇게 직관적이고 아름다운 인터페이스를 가진 TV는 그 어디에도 없었다”고 호평했다. ‘AV 포럼(AV Forums)’은 직관적이고 편리한 사용성과 쉬운 시스템 설계 등을 상세히 다루며 “스마트+ TV는 경쟁 제품들이 따라 갈 수 없는 진정한 혁신이자 게임 체인저”라고 극찬했다.

LG전자 TV 사업담당 이인규 전무는 “TV의 본질인 화질과 혁신적인 사용편의성을 모두 충족시킨 울트라HD TV로 고객들에게 진정한 가치를 제공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