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난징 세탁기생산법인, 1995년 설립 이후 세탁기 누적 생산량 3천만대
■ 최근 3년간 1천만대 생산…10초에 1대꼴
■ 국내 창원공장에 이어 제2의 세탁기 생산기지로 자리매김
■ 중국 내수는 물론 해외 90개 국가 수출

난징 세탁기생산법인에서 현지 세탁기 협력업체 대표들을 초청해 세탁기 생산 3천만대 돌파를 기념하는 행사 단체 사진 입니다.

LG전자가 중국에서 생산한 세탁기가 누적 기준 3천만대를 돌파했다.

LG전자는 1995년 12월 난징 세탁기생산법인에서 세탁기 생산을 시작했다. 난징 세탁기생산법인은 2012년 2월 세탁기 누적 2천만대를 생산했고 이달 초 3천만대를 돌파했다. 이는 최근 3년 동안 1천만대를 생산한 것으로 약 10초에 1대 꼴이다.

LG전자는 난징에서 생산한 세탁기를 중국 내수 시장은 물론 미국 등 약 90개 국가에 공급한다. 난징 세탁기생산법인은 국내 창원 공장에 이어 두 번째로 큰 세탁기 생산기지로 자리매김했다.

난징 세탁기생산법인에서는 대용량 드럼 세탁기, 전자동 세탁기, DD(다이렉트 드라이브(Direct Drive))모터 등을 생산하고 있다. DD모터는 세탁통과 모터를 직접 연결해 구동시키므로 소비전력과 소음을 낮추게 된다.

난징 세탁기생산법인은 최근 현지 세탁기 협력업체 대표들을 초청해 세탁기 3천만대 생산을 기념하는 행사를 열었다.

LG전자 전시문 세탁기사업부장은 “지속적인 혁신으로 생산성을 높여 글로벌 세탁기 1위의 입지를 확고히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