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강력한 성능의 인버터 컴프레서로 에너지 소비와 냉방시간 줄여
□ 일반형 대비 에너지 최대 62% 절감, 냉방시간 최대 53% 감소
□ 동급 최고 수준의 에너지 효율 달성해 ‘에너지 프론티어’ 등급 획득
■ 공기청정, 제습 등 부가기능 탑재
□ 0.02㎛ 크기의 초미세먼지까지 제거하는 ‘3MTM 초미세먼지 필터’
□ 유해 세균, 박테리아 등 제거하는 ‘제균 이오나이저’
■ 초슬림 디자인으로 좁은 공간에도 설치 쉬워
□ 설치면적 기존 대비 약 30% 줄여
■ RAC사업부장 오정원 상무 “강력한 냉방성능, 다양한 부가기능을 갖추고 슬림한 디자인으로 공간 활용도를 높인 에어컨으로 실용적인 제품을 찾는 소비자들을 만족시킬 것”이라 강조

모델이 스탠드형 휘센 에어컨 신제품을 소개하고 있습니다.

LG전자가 올해 초 프리미엄급 휘센 듀얼 에어컨을 출시한 데 이어 슬림한 디자인의 스탠드형 휘센 에어컨 신제품 5종을 21일 출시했다.

스탠드형 휘센 에어컨(FQ160DKBW, 냉방면적 52.8㎡)은 강력한 성능의 인버터 컴프레서를 탑재해 에너지 효율을 높이고 냉방시간은 줄였다. 제품에 탑재된 ‘아이스 쿨파워’ 기능은 일반 컴프레서를 탑재한 에어컨 대비 설정 온도에 도달하는데 사용되는 에너지를 최대 62% 절감하고 냉방시간은 최대 53%까지 줄인다. 이 제품은 동급 제품 기준 최고 수준의 에너지 효율을 달성해 에너지관리공단으로부터 ‘에너지 프론티어’ 등급을 받았다.

휘센 에어컨은 머리카락 굵기(약 100마이크로미터(㎛))의 1/5,000배인 0.02㎛ 크기의 초미세먼지까지 제거하는 ‘3MTM 초미세먼지 필터’를 탑재했다. 신종플루를 일으키는 바이러스, 유해 세균, 박테리아 등을 제거해주는 ‘제균 이오나이저’도 탑재했다. 이 제품은 습도가 높은 날 실내를 빠르게 제습하는 ‘강력제습’, 전기료는 줄이면서 쾌적한 제습이 필요할 때 사용하는 ‘절전제습’ 기능도 갖췄다.

이 제품은 너비와 폭을 최소화해 슬림한 디자인을 구현했다. 제품 면적이 기존 동급 제품 대비 약 30% 작아 좁은 공간에도 쉽게 설치된다.

LG전자는 전면 토출구 부분에 원형 디자인을 적용한 스탠드형 휘센 에어컨 (FQ160DKHW, 냉방면적 52.8㎡)도 함께 출시했다.

스탠드형 휘센 에어컨 5종의 출하가는 215만원~225만원이다.

LG전자 RAC사업부장 오정원 상무는 “강력한 냉방성능, 다양한 부가기능을 갖추고 슬림한 디자인으로 공간 활용도를 높인 에어컨으로 실용적인 제품을 찾는 소비자들을 만족시킬 것”이라고 강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