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과 통하는 4가지 코드! 'LG G프로2' 공개 현장

지난 2월 13일 LG 트윈타워에서 2014년을 빛내줄 LG전자의 상반기 스마트폰 야심작 ‘LG G프로2가 세상에 공개되었습니다. 올해의 LG 스마트폰을 가늠해 볼 수 있는 스마트폰이라 많은 기대와 관심을 받았는데요.

이번 발표회에서는 편이성과 보안성이 탁월한 ‘노크 코드’, 유니크한 5.9인치를 완성한 ‘디자인 코드’, 멀티미디어 사용 환경의 격이 달라지는 ‘하드웨어 코드’, 화면 만큼 더 넓어진 소통을 제시하는 ‘UX 코드’라는 4가지 코드로 ‘LG G프로2의 매력을 잘 보여주었습니다. 점점 치열해지는 스마트폰 경쟁에서 ‘LG G프로2는 새로운 가능성! 지금부터 저와 함께 ‘LG G프로2만의 4가지 코드를 확인해 보시죠.

모델들이 LG G프로2 3대를 들고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좌측 흰색 한 대와 가운데, 우측은 검정색 G프로2를 가지고 있다.

‘LG G프로2′ 체험존의 뜨거운 취재 열기

본격적인 출시 행사가 시작되기 전, 조금 일찍 도착해 여유롭게 ‘LG G프로2′체험존을 둘러보았습니다. 체험존은 ‘LG G프로2′만의 개성있는 기능들을 체험해 볼 수 있어 다들 시간 가는줄 모르고 취재에 열중하고 계시더군요.

G프로2 체험존에서 많은 사람들이 G프로2를 사용하며 경험해보고 있다.

전체적인 디자인과 성능을 자유롭게 확인해 볼 수 있는 체험존은 크게 5개로 구성되어 있었습니다. 간편 보안성의 완벽 구현 ‘노크 코드존’, 촬영 후 초점을 내맘 대로 조정할 수 있는 ‘매직 포커스존’, 순간순간을 놓치지 않고 되돌려 볼 수 있는 ‘슬로우 모션 비디오존’, 실제 느낌대로 자연스럽게 보정해 주는 ‘내추럴 플래시존’, 어두워도 환하게 빛나는 ‘LCD Flash 전면 카메라’존으로 ‘LG G프로2′만의 놀라운 기능들을 실제 만져보면서 느껴볼 수 있었습니다. 

G프로2의 모형이 전시되어 있고, 안내원들이 안내하고 있다. 많은 사람들이 G프로2를 만져보고 사용해보고 있다.

촬영 후 초점을 내맘 대로 조정할 수 있는 '매직 포커스존'과 순간순간을 놓치지 않고 되돌려 볼 수 있는 '슬로우 모션 비디오존', 어두워도 환하게 빛나는 'LCD Flash 전면 카메라'존, 실제 느낌대로 자연스럽게 보정해 주는 '내추럴 플래시존'이 설치되어 있는 모습이다.

보안성을 완벽히 해결한 노크 코드 – 노크온 기능의 진화

노크코드를 체험할 수 있는 존의 모습이다. 우측에는 실제 G프로2를 가지고 노크코드를 시행하고 있는 모습이다.

‘노크 코드(Knock Code)’는 ‘노크온(KnockOn)’에 보안성을 더한 기능입니다. 기존 노크온이 화면을 두번 톡톡 두드리면 켜지는 기능이었다면, 노크코드는 영역을 4등분으로 구분해 여러가지 조합의 노크로 보안 해제 및 화면 켜짐까지 가능하게 한 신기술입니다. 영역에 상관없이 방향을 맞춰주기만 하면 홀드, 해제가 되는 모습을 보면 깜짝 놀라실 거에요~ ^^ 아래 영상을 보시면 훨씬 이해가 쉬우실 거에요.


| LG G프로2 노크코드 사용 모습  (http://www.youtube.com/watch?v=PzciJ35yAx4)

유니크한 5.9인치를 완성한 디자인 코드 – G2 패밀리룩에 감성을 더하다.

세 대의 G프로2 가 놓여있다. 검정색과 흰색 G프로2로 앞면이 전시되어 있다.

G프로2 실버, 블랙, 화이트 세 대의 후면 모습이 전시되어 있다.

‘LG G프로2′의 디자인은 얼핏 보면 G2와 비슷해 보입니다. G2의 패밀리 룩으로 디자인에서 큰 변화는 없어 보이지만 색상과 패턴의 변화로 더욱 감성적인 스마트폰을 만들어 냈습니다. ‘LG G프로2′는 실버, 티탄, 화이트 3가지 색상으로 취향에 따라 선택할 수 있는 폭을 넓혔고, 후면에는 표면을 은은하게 반짝거리게 하는 메탈 메쉬(Metal Mesh) 공법을 적용한 프리미엄 디자인을 완성했습니다. 5.9인치의 대화면임에도 손 안에 착 감기는 그립감은 ‘LG G프로2′의 매력을 다시 한번 느껴볼 수 있는 포인트입니다.

G프로2 실버의 전면과 후면의 모습이다. 앞면은 블랙인데, 뒷면은 실버인 것이 포인트이다.

이번에 새롭게 추가된 실버 색상으로 프리미엄 디자인을 완성. 이 날 행사에서 ‘LG G프로2′의 매력을 한층 업그레이드 해줄 색상으로 평가받았습니다. 실버의 부활이네요. ^^

멀티미디어 사용 환경의 격이 달라지는 하드웨어 코드 – 프리미엄을 추구하는 하드웨어

5.9인치 대화면의 G프로2로 선명한 화질을 보여주고 있다. 거치대에 G프로2가 올려져 있고, 앞의 풍경을 핸드폰을 통해 생생하게 표현해 내고 있다.

보면 볼수록 격이 다른 LG의 디스플레이는 Full HD IPS 5.9인치 대화면으로 생생한 화질과 몰입감을 전해줍니다. 보는 즐거움이 더욱 중요해진 스마트폰에서 디스플레이의 경쟁력은 그 어떤 것보다 우위를 점할 수 있는 부분인데요. LG 디스플레이의 경쟁력은 이미 많은 분들의 인정을 받고 있어 만족도를 더욱 높여주는 포인트입니다. ‘OIS 플러스’로 무장한 ‘LG G프로2′의 카메라는 이번에 캐나다로 건너가 오로라 촬영을 해 왔을 정도로 그 성능을 검증받고 있습니다. 곧 그 영상이 공개될 텐데요. 스마트폰 카메라의 한계가 어디까지인지 도전한 카메라이니 기대하셔도 좋습니다. 사운드에 민감한 분이시라면 1W 스피커를 탑재한 ’LG G프로2′로 출력이 다른 소리를 들을 수 있습니다. 별도의 스피커 없이도 사용이 가능한 ’LG G프로2′의 새로운 도전을 확인해 보세요.

화면 만큼 더 넓어진 소통을 제시하는 UX코드 – 사용자 입장에서 생각한 UX

한 손에 G프로2를 들고 카메라를 작동해보는 모습이다. 자신의 모습을 편하게 볼 수 있다.

LG는 대화면에 더욱 어울리는 새로운 UX를 적용해 ‘LG G프로2′만의 가치를 향상시켰습니다. 실제 느낌대로 자연스럽게 보정해 주는 ‘내추럴 플래시’는 플래시 카메라의 번쩍거림을 개선해 실제로 사용할 수 있는 플래시를 만들어 냈습니다. 카메라 초보도 자유롭게 초점을 맞출 수 있는 ‘매직 포커스’ 기능도 놀랍습니다. 매직포커스는 촬영 후 초점을 마음대로 조정할 수 있어 기존 촬영 전 초점을 맞추는 방식과 다른 시각에서 출발한 기능입니다. 카메라 초보자들이 어려워 하는 초점 문제를 해결해 줄 수 있는 기능이 아닐까 합니다. 그리고 동영상 촬영 시 순간의 모습을 기억하는 ‘슬로우 모션’ 기능은 전문 카메라 부럽지 않게 순간을 확인할 수 있어 동영상 기능을 더욱 재미있게 사용할 수 있는 기능입니다. 한손에 맞춰 작아지는 ‘미니 뷰’ 기능은 5.9인치로 커진 ‘LG G프로2′의 사용성을 개선해 줄 수 있는 색다른 접근 방식입니다.

고객의 코드와 LG 스마트폰만의 코드가 만나다.

코드를 설명하고 있는 모습이다. 남자가 중앙에 서있고 양 옆으로 고객의 코드와 LG스카트 폰안의 코드라는 글귀가 적혀있다. 좌, 우측에 사람의 뇌에서 다양한 아이콘들이 쏟아져나오고 있다.

스마트폰을 사용하면서 소비자들은 말합니다. “왜 이렇게 안만들지?”, “이건 좀 아니잖아?”… 지금까지의 스마트폰은 고객이 원하는 코드와 스마트폰을 만드는 제조사의 코드가 달랐습니다. LG는 2014년 첫 선을 보인 ’LG G프로2′를 고객의 코드를 맞춘 스마트폰이라고 자신있게 이야기합니다. 고객이 정말 원하는 가치를 만들어 낸 스마트폰, ’LG G프로2′가 소비자에게 좋은 평가를 받게 된다면 LG의 스마트폰 경쟁력은 나날이 상승가도를 달릴 것으로 생각됩니다.

앞으로도 ‘고객의 코드’, 꼭 잊지 않기를 바랍니다.

세상의 프로가 되다 LG G Pro2라는 글귀가 적혀있다.

 

Related Po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