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스타 2016’서 LG전자, 게이머들의 오감을 자극하다

지난 11월 17일부터 4일간 부산 벡스코에서 국내 최대 규모의 게임쇼인 ‘지스타(G-STAR) 2016’이 열렸습니다. 나름 게이머라고 자부하는 1인으로서 명실상부한 국내 최대의 게임쇼 지스타를 놓칠 수는 없죠. 개막 첫날 부산에 도착하니 날씨가 포근해 마치 나들이하러 온 것 같은 느낌도 들더군요.

국내 최대 규모의 게임쇼인 ‘지스타(G-STAR) 2016

게이머들로 인산인해를 이룬 LG전자 부스

가장 먼저 달려간 곳은 바로 LG전자 부스였습니다. LG전자는 360제곱미터(m2) 규모의 부스에 울트라와이드 게이밍 모니터, 초경량 노트북 그램, 고성능 울트라 PC 등 게임에 최적화한 제품을 직접 체험할 수 있는 전시존을 마련했습니다. 최고의 게임 환경을 구현할 수 있는 다양한 제품들을 한 곳에 전시하고 있어 LG전자 부스는 많은 사람들로 인산인해를 이루고 있었습니다. 10~20대에게 큰 인기를 구가하고 있는 ‘사이퍼즈’와 ‘던전앤파이터’와의 파트너십으로 체험존을 운영했기 때문에 큰 인기를 끌었던 것이죠.

지스타 2016 LG전자 부스에서 게임을 즐기고 있는 관람객 모습

LG전자는 고성능 노트북인 ‘울트라PC(15U470)’ ‘지스타 2016’에서 선공개했는데요. 인텔 7세대 기반의 강력한 퍼포먼스, 지포스 940MX 외장 그래픽, 듀얼 저장 장치, DDR4 듀얼 메모리 탑재로 용량과 속도가 업그레이드되어 ‘던전앤파이터’를 즐기는데 아무런 제약이 없었습니다.

울트라PC 15U470

특히, DDR4 듀얼 메모리를 탑재해 전반적인 속도가 한층 더 업그레이드된 게 인상적이었고요. 11채널 DTS 헤드폰 X를 통해 11채널 서라운딩 사운드의 영화관과 같이 생생한 음질을 만끽할 수 있었던 것 또한 ‘울트라PC(15U470)’의 인기 요소였습니다.

21:9 울트라와이드 게이밍 모니터(34UC79G)로 게임을 즐기고 있는 모습

게이밍 모니터와 고성능 노트북 등 최고의 게임 환경을 제공하는 다양한 IT 제품 선보여

맞은편에 전시된 제품이 바로 ‘21:9 울트라와이드 게이밍 모니터(34UC79G)’였는데요. 21:9 화면 비율로 기존의 16:9 화면 대비 더 넓은 화면으로 한층 더 유리한 게임 환경을 보여줍니다. 사이퍼즈 역시 훨씬 더 광활한 화면을 보여주기 때문에 게임하는 맛이 쏠쏠하죠.

21:9 울트라와이드 게이밍 모니터 전시된 모습

이 제품은 1ms 응답 속도를 갖춰 일반 모니터 5ms 대비 화면 잔상 없이 선명한 화면을 제공합니다. 게다가 1초 당 144장 화면을 보여주는 144Hz를 IPS 패널에 탑재해 레이싱, FPS와 같은 화면 전환이 많은 게임을 할 때 확실히 부드럽다는 것을 체감할 수 있죠. (일반 모니터는 1초 당 60장)

게다가 기존 게이밍 모니터에게 다소 인색했던 틸트 및 높낮이 조절이 가능한 편의 기능을 탑재했고, 게이밍 기어라는 것을 한눈에 인지할 수 있는 남성적이면서 스타일리시한 디자인이 돋보였습니다.

스티븐월셔오 함께하는 21:9 울트라와이드 모니터

서번트 증후군의 천재화가 스티븐월셔가 참여해 화제가 된 ‘21:9 LG 울트라와이드 모니터’도 이곳에서 확인할 수 있었습니다. 부산 벡스코에서도 이렇게 위용을 뽐내니 역시 명작은 시공간을 초월하는 힘을 가진 것 같아요.

LG PC 그램 15 전시 모습

세계 최경량 15인치 노트북으로 월드 기네스북에 등재된 LG PC ‘그램 15’ 역시 지스타에서 젊은 층에게 워너비 아이템으로 큰 관심을 받았습니다. 페이퍼 그램과 ‘LG PC 그램 15’를 저울 위에 서로 올려놓아 고정관념을 깨는 가벼운 무게를 어필하기도 했죠. 한쪽으로 기울어지지 않은 모습을 보니 980g의 15.6인치 노트북을 선보인 게 얼마나 대단한 일이었는지 새삼 실감하게 됩니다.

LG PC 그램 15 전시 모습

그 외에도 쿼드 DAC를 적용한 최신 스마트폰 V20, 블루투스 헤드셋 톤플러스, 스포츠형 블루투스 이어폰 LG 포스 등 생생한 음질을 체험할 수 있는 코너도 마련되어 있었습니다. LG 올레드 TV까지 총출동해 보고, 듣고, 즐길 수 있는 오감 체험에 상당한 공을 들인 모습을 확인할 수 있었습니다.

블루투스 헤드셋 톤플러스, 스포츠형 블루투스 이어폰 LG 포스 전시된 모습

관람객과 프로게이머의 게임 대결, 코스프레 등 다양한 이벤트로 인기 모아 

‘지스타 2016’에서 LG전자 부스가 흥행할 수 있었던 가장 큰 이유는 무엇보다 전 세계 5억 명이 즐기는 인기 게임인 던전앤파이터, 사이퍼즈와 협업해 시너지를 극대화했기 때문이 아닐까 싶네요. 게임 콘텐츠를 담는 그릇과도 같은 LG전자 IT 기기에도 자연스럽게 눈이 쏠릴 수밖에 없습니다.

유명 코스프레 팀 제이코스의 퍼포먼스 모습

유명 코스프레 팀 제이코스의 퍼포먼스와 관객이 참여하는 코스어 런웨이, 이용신, 현경수 등 유명 성우가 출연하는 성우쇼까지… 다양한 부대 행사가 펼쳐져 큰 인기를 얻었습니다. 역시 이런 게임쇼는 볼거리를 직접 눈으로 보고 사진으로 남겨주는 재미가 쏠쏠하죠.

던파&사이퍼즈 LG 울트라와이드 게이밍 모니터 현장 이벤트 모습

또한 던파 &사이퍼즈 LG 울트라와이드 게이밍 모니터 퀴즈 이벤트에서 경품을 아낌없이 나눠주는 모습에 LG 부스를 찾은 게이머들은 열띤 호응을 해주었습니다. 여성 MC분이 ‘사랑해요’라고 물었을 때 ‘LG’라고 센스 있는 답을 한 분이 특히 인상적이더군요. ^^

그램15 게임 화면

IT와 게임은 뗄래야 뗄 수 없는 역학관계를 갖고 있는 만큼 LG전자가 이렇게 부스를 마련하고 신제품 체험 공간을 준비한 것은 결코 특이한 일이 아닙니다. 앞으로도 LG전자가 지스타에서 ‘21:9 울트라게이밍 모니터’처럼 게임의 재미와 몰입감을 높여줄 수 있는 IT 기기를 꾸준히 선보여주길 바랍니다.

Related Po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