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일은 축제 중! 막오른 ‘IFA 2016’ 속 ‘LG 시그니처’

장막에 가려져 있던 ‘IFA 2016’이 드디어 개막했습니다. 각 기업들은 제품의 가치 전달에 포인트를 두고 있는데요. LG전자는 더 나은 삶을 위한 혁신이라는 슬로건을 내걸고 시장 선도를 위한 전략제품들을 대거 선보였는데요. 그 뜨거운 현장으로 함께 들어가 볼까요?

IFA 현장 사진

이른 아침부터 IFA 현장은 뜨거운 열기로 달궈져 있었는데요. 역대 가장 큰 규모의 부스(5,220㎡)를 마련한 LG전자는 메세 베를린 중앙 광장에서부터 LG 시그니처 깃발로 참관객들을 반갑게 맞이하고 있었고요. LG전자 부스에서는 다양한 LG 시그니처 모델들과 올레드 TV, 세탁기, 모니터 및 모바일 전략 제품들을 만나볼 수 있었습니다.

IFA 2016 현장에 설치된 LG 시그니처 깃발

올해 LG전자는 이색적으로 IFA 전시장 중앙 야외 정원에 LG 시그니처 디자인 철학을 담은 ‘LG 시그니처 갤러리’를 조성해 관심을 끌었는데요. 이 갤러리는 영국 디자인그룹 제이슨 브루지스 스튜디오와 함께 ‘본질의 미학(The Art of Essence)’을 주제로 LG 시그니처 주요 제품의 핵심 기술과 본질을 재해석한 작품들을 전시하고 있습니다.

IFA 전시장 중앙 야외 정원에서는 LG 시그니처 디자인 철학을 담은 LG 시그니처 갤러리를 조성

프리미엄 그리고 혁신을 이야기하다

자, 그럼 본격적으로 LG 부스로 입장해 볼까요? 전시장 입구부터 눈이 번쩍 뜨일 정도로 무척 화려했는데요. 너비 7.4m 높이 5m의 초대형 올레드 터널에는 오로라, 밤하늘의 별, 해저 등을 상영하고 있어 입장부터 재미있는 경험을 할 수 있었습니다. LG전자는 매년 해외전시에서 다양한 올레드 디스플레이로 압도적인 화질의 매력을 선보이고 있는데요. 이번 올레드 터널은 올레드 사이니지로는 세계 최대 규모로 IFA 전시장 중 가장 인기가 높을 정도로 관람객들로 붐볐습니다.

너비 7.4m 높이 5m의 초대형 올레드 터널

전시장 내부에는 그야말로 TV, 냉장고, 세탁기, 공기청정기 등 모든 가전이 망라되어 있었습니다. 올레드의 기술력으로 다양한 규격의 HDR 영상을 시연하면서 올레드만의 압도적인 화질을 구현했는데요. 특히 ‘LG 시그니처(LG SIGNATURE)’와 ‘센텀 시스템(Centum System™)’을 적용한 프리미엄 가전 등은 그동안 경험했던 가전과는 확실히 차별화된 모습을 보여주었습니다.

IFA 2016 전시장 내 LG 전자 부스
IFA 2016 LG 전자 부스 내 LG 시그니처 존

시그니처 라인업 중 TV를 제외한 냉장고 세탁기 등의 시그니처 모델들은 유럽 시장의 데뷔 무대이기도 했는데요. 무엇보다 이런 기술력과 화질을 눈으로 확인할 수 있다는 것만으로도 너무나 설레는 시간이었습니다.

관람객들에게 LG 올레드 TV에 대해 설명하고 있는 모습

‘LG 시그니처 올레드 TV’를 비롯한 다양한 올레드 TV, 슈퍼 울트라HD TV를 전시했는데요. 유럽의 HDR 방송 송출 규격으로 채택될 가능성이 높은 HLG(Hybrid Log Gamma)를 비롯해 프리미엄 HDR 화질을 구현하는 돌비비전(Dolby Vision™), 가장 범용적인 HDR 10 등 다양한 HDR 영상 시연을 했는데 압도적인 화질에 그저 놀랍기만 하더라고요. 또 슈퍼 울트라HD TV의 웹OS 3.0 시현을 통해 사용자 중심의 환경을 경험할 수 있었죠.

IFA 2016 LG전자 부스 안에 슈퍼 울트라 HD TV 전시

OLED HDR과 SDR 비교 사진

올레드 TV의 경우 LCD와는 차원이 다른 화질로 차세대 디스플레이로 경쟁력을 만들고 있는데요. 최고의 화질과 디자인을 강조한 올레드 시그니처 TV의 완성도 높은 명품 디자인과 화질에 많은 분들이 감탄사를 내뱉으시더라고요.

‘센텀 시스템’, 스마트홈으로 기술력 증명 및 생태계 확보

세탁기에 이어 냉장고, 건조기 등 핵심부품 20년 보증 시스템인 ‘센텀 시스템’을 적용한 다양한 제품을 선보인 LG전자는 고효율과 내구성 등 가전의 본질에 집중한 모습을 보여주었는데요. 실제 세탁기의 경우 기존의 DD 모터의 10년 보증을 넘어 센텀 시스템을 적용한 모터, 컴프레서는 업계 최초 20년간 무상 보증을 진행합니다. 내구성과 에너지 효율을 높이면서 소음을 줄인 LG만의 차별화된 기술 덕분이죠.

IFA 2016 전시장에 설치된 프리미엄 리빙 존

트윈워시 형태의 ‘LG 시그니처 세탁기’는 물론 시그니처 디자인을 계승한 모델부터 건조기와 세탁기가 하나로 결합된 최상위 시그니처 모델들도 전시하고 있었습니다. 터보워시 기능을 이용하면 6kg 세탁물을 49만에 세탁을 마무리하면서 물 사용량과 에너지 사용량을 17%가량 줄일 수 있다고 하는데요. 화이트 디자인의 트윈워시 형태의 ‘LG 시그니처 세탁기’는 여자들이라면 누구나 탐낼만한 아이템이 아닐까 싶더라고요.

트윈워시 형태의 시그니처 세탁기는 물론 시그니처 디자인을 계승한 모델부터 건조기와 세탁기가 하나로 결합된 최상위 시그니처 모델들이 전시

‘LG 시그니처 냉장고’를 보니 스마트홈 시스템의 현 주소를 알 수 있었는데요. 냉장고 속 음식물을 스스로 감지해 유통기한 관리는 물론 주문까지 자동으로 가능했습니다.

냉장고를 촬영한 중인 외국 방송사

또 인터넷에 접속하거나 유튜브 영상도 볼 수 있었는데요. 스마트씽큐 센서(SmartThinQ™ Sensor)로 생필품을 간단히 주문할 수 있다는 것만으로도 우리가 생각했던 것 이상으로 편리해진 세상에 가까워지지 않았나라는 생각이 들더군요.

두 번 톡톡 두드려 냉장고 안을 들여 볼 수 있고 투명한 창을 통해 보관 중인 식품의 유통기한 등을 입력해서 관리할 수 있는 냉장고 사진

또, 두 번 톡톡 두드려 냉장고 안을 들여 볼 수 있고 투명한 창을 통해 보관 중인 식품의 유통기한 등을 입력해서 관리할 수 있는데요. 이는 가족들의 냉장고 사용 방법이 변화했다는 것을 의미하는 것으로 냉장실 온도 센서가 음식물을 감지해 신선함을 빠르게 유지해주는 것은 물론 식품의 부패나 냉장고의 제균까지도 관리하게 됩니다.

냉장고 세탁기 등에 관심을 많은 외국 여자분들이 안내원을 통해 제품에 대한 설명을 듣고 있는 모습

실제 많은 유럽 여성들도 냉장고, 세탁기 등에 관심이 많더라고요. 수납공간은 물론 스마트홈 시스템에 관리에 디자인적인 매력을 넘어 사용하는 분의 품격까지 느껴지기 때문에 여성들이 꿈꾸는 주부들을 위한 공간이라 생각됩니다. 여성들이라면 꿈에 그리는 주방을 완성하지 않을까 싶어요. ^^

세계 최대 38인치 울트라와이드 모니터

38인치 울트라와이드 모니터 부스를 관람하고 있는 관람객들 사진

한 화면에 동시 작업을 수행하는 멀티태스킹에 최적화된 21:9 화면비의 모니터는 그동안 LG전자가 선보인 모델 중 가장 큰 제품입니다. QHD 해상도의 디스플레이를 적용해 24인치 모니터 2대를 나란히 붙여 사용하는 것보다 화면이 더 넓은 것이 특징입니다. 주식이나 디자인 작업 등 멀티태스킹에 최적화되었는데 고해상도 작업은 물론 다양한 환경에 최적화되어 기존 듀얼 모니터를 충분히 대체할 수 있겠다 싶고요.

멀티태스킹에 최적화된 21:9 화면비의 모니터

또, 34인치 게임 특화 모니터는 1초에 화면 144장을 보여주기 때문에 화면 전환이 상당히 부드럽다는 생각이 들더군요. 게임을 즐기는 유저들에게 상당한 몰입도와 부드러운 느낌을 제공하기 때문에 영화를 보는 듯한 착각이 들 정도였습니다.

IFA 2016 LG 부스 내 톤플러스 제품 전시존

LG전자의 모바일 전략 제품들도 공개되어 있었습니다. 이미 국내에서는 만나보셨겠지만 모듈형 스마트폰 G5와 모델별로 프리미엄 기능을 탑재한 X시리즈를 공개했는데요. 여기에 LTE 및 3G 기능이 탑재 된 LG 액션캠과 다양한 포터블 스피커, 무선 오디오 등의 제품들이 뜨거운 관심을 받았죠.

IFA 2016에 전시된 LG X max 제품 이미지

야외정원에 ‘LG 시그니처 갤러리’ 조성 

LG 시그니처 갤러리 외부

실내 부스를 다 둘러보고나면 IFA 야외정원에서 ‘LG 시그니처 갤러리’를 만날 수 있습니다. 이곳은 LG 시그니처 주요 제품은 물론 빛, 움직임, 음악 등을 활용한 설치 예술 작품을 만나볼 수 있고요. 이를 보면서 가전이 보여줄 수 있는 그 경지의 끝은 어디까지 일까라는 생각을 하게 되었습니다.

LG 시그니처 갤러리 내부

‘LG 시그니처 갤러리’는 LG 디스플레이 OLED 조명부터 인조대리석 등의 신소재가 활용되었는데 제품을 보면 볼수록 가전과 예술의 경계를 허물면서 가전의 본질을 기반으로 한 아름다운 경험을 보여주는 제품이 아닌가라는 생각이 들더라고요.

IFA 2016 현장 내 프리미엄 리빙 부스

지금까지 ‘IFA 2016’ 개막 현장의 뜨거운 열기 속에 빠졌다 돌아왔는데요. 다양한 신제품 및 시그니처 가전 등을 통해 혁신에 프리미엄이 더해진 전시였다는 생각이 들었고요. 가전의 본질과 기술력의 결합으로 상상했던 세상 이상을 만들어지고 있구나라는 생각을 하게 되었습니다.

이런 상상 속의 현실! 우리 모두가 곧 누릴 세상이 아닐까요?

Related Po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