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소에 미워했던 사람들을 만나 화해하고 싶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