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디어가 필요한데 전혀 떠오르지 않을 때, 저는 책을 펼쳐요.

장르에 구애없이 책을 읽다보면 어느순간 제게 필요한 아이디어가 떠오를 때가 있어요.

어느 문장을 읽으면서, 또는 어느 단어를 볼 때 연상되는 이미지가 그려지거든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