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만의 월동준비는 따뜻한 가족의 품이 아닐까 싶네요. 내일 당장 지구의 종말이 와도 따뜻함을 느끼는 건 오로지 울가족이 함께할거라는 믿음때문이겠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