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가 2020년형 휘센 씽큐 에어컨의 ‘4단계 청정관리’를 집중적으로 소개하는 TV 광고를 선보였다.

LG 휘센 씽큐 에어컨 광고영상 중 필터 클린봇을 소개하는 장면 캡처화면

14일 시작한 새 광고는 외부 공기가 거치게 되는 필터부터 바람을 내보내는 송풍팬까지 에어컨 내에서 바람이 지나가는 길을 알아서 쾌적하게 유지해주는 4단계 청정관리 기능을 소개한다.

광고는 아이가 집에 들어온 뒤 엄마가 씻으라고 하자 엄마에게 왜 바람이 나오는 에어컨은 씻지 않는지 물어보면서 시작된다.

광고는 ▲하루 8시간씩 사용할 경우 일주일에 한번씩 에어컨 극세필터의 먼지를 알아서 청소하는 필터 클린봇 ▲한국공기청정협회로부터 에어컨용 공기청정기 표준인 CAC(Certification Air Conditioner)인증을 획득한 공기청정 성능 ▲에어컨 열교환기를 바람으로 말려주는 3단계 자동건조 ▲바람을 만드는 송풍팬을 철저히 관리하는 UV LED 살균까지 4단계 청정관리를 순서대로 보여준다.

LG 휘센 씽큐 에어컨 광고영상 중 4단계 청정관리를 소개하는 장면 캡처화면

이번 광고는 4단계 청정관리 외에 사용자의 활동량까지 감지해 에어컨 스스로 운전모드를 최적화하는 3세대 인공지능 스마트케어 기능과 기후 변화, 주거환경 등을 고려해 더 넓어진 냉방 면적 등 올 신제품의 차별점을 함께 소개한다.

LG전자 브랜드커뮤니케이션담당 박경아 상무는 “바람이 지나가는 길을 편리하고 쾌적하게 관리할 수 있는 휘센 씽큐 에어컨의 차별화된 고객가치를 더 많은 고객들이 경험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