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31~2/1일 양일간 남아프리카공화국에서 올해 첫 ‘LG 이노페스트’ 진행
□ 64개국 중동아프리카지역 거래선, 외신기자 등 300여 명에게 프리미엄 전략 제품 소개
□ 중동아프리카에 이어 유럽, 아시아, 중남미에서 연내 순차 진행
■ 超프리미엄 LG 시그니처 등 글로벌 시장선도 제품 선보여
□ 올레드 TV, 세탁기, 냉장고, 가습공기청정기 등 超프리미엄 LG 시그니처 전제품 소개
□ 듀얼 인버터 트롬 건조기, 노크온 매직스페이스 등 프리미엄 신제품 전시
□ 고효율, 고성능, 저소음 등에 탁월한 인버터 기술도 알려
■ LG전자 중동아프리카지역대표 차국환 부사장, “성장잠재력이 높은 중동아프리카 시장을 겨냥해 성능과 내구성을 강화한 프리미엄 제품을 지속 선보일 것”

LG 시그니처 전시존에서 모델이 포즈를 취하고 있는 모습

LG전자가 超프리미엄 가전 ‘LG 시그니처’와 올해 신제품을 앞세워 중동아프리카의 프리미엄 시장을 공략한다.

LG전자는 지난달 31일(현지시간)부터 이틀간 남아프리카공화국 케이프타운에 위치한 케이프타운국제컨벤션센터(Cape Town International Convention Center)에서 올해 첫 ‘LG 이노페스트(LG InnoFest)’를 진행했다.

‘LG 이노페스트’는 LG전자 고유의 지역 밀착형 신제품 발표회로, 주요 거래선과의 파트너십을 강화하기 위한 ‘혁신(Innovation)’과 ‘축제(Festival)’의 장이다.

이번 행사에는 LG전자 중동아프리카지역대표 차국환 부사장을 비롯해 64개국에서 온 주요 거래선 및 외신기자 등 300여 명이 참석했다.

LG전자는 超프리미엄 ‘LG 시그니처(LG SIGNATURE)’를 비롯해 프리미엄 중심의 올해 전략제품들을 집중적으로 소개했다.

LG전자가 이전과는 달리 올해 첫 ‘LG 이노페스트’ 개최지로 아프리카를 선택한 것은 이 지역의 높은 성장잠재력을 감안했기 때문이다. 아프리카개발은행이 발표한 ‘아프리카경제전망(African Economic Outlook 2017)’ 보고서에 따르면 아프리카 지역의 국내총생산(GDP) 증가율은 지난해 3.4%에서 올해는 4.3%로 높아진다.

LG전자는 중동아프리카에 이어 유럽, 아시아, 중남미에서 연내에 순차적으로 ‘LG 이노페스트’를 진행할 계획이다.

‘LG 시그니처’는 ▲기술 혁신으로 이룬 압도적인 성능 ▲본질에 충실한 정제된 디자인 ▲지금까지 경험해보지 못한 직관적인 사용성을 갖춘 LG전자의 超프리미엄 가전으로 올레드 TV, 세탁기, 냉장고, 가습공기청정기 등이 있다.

LG전자는 ▲듀얼 인버터 히트펌프를 적용해 에너지 효율과 성능을 모두 높인 트롬 건조기 ▲두 번 노크하면 냉장고 안에 있는 음식물을 쉽게 확인할 수 있는 ‘노크온 매직스페이스’ 냉장고 ▲독자 개발한 화질칩 ‘알파9’을 장착해 보다 완벽한 올레드 화질을 구현하는 올레드 TV 등 올해 판매할 프리미엄 제품들을 전시했다.

이외에도 LG전자는 고효율, 고성능, 저소음 등에 탁월한 인버터 기술을 집중적으로 알렸다. 인버터 기술은 올해 중동아프리카 지역을 포함해 글로벌 시장에 출시되는 가전제품에 확대 적용된다.

LG전자 중동아프리카지역대표 차국환 부사장은 “성장잠재력이 높은 중동아프리카 시장을 겨냥해 성능과 내구성을 강화한 프리미엄 제품을 지속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