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가 독일 루프트한자 그룹의 항공기 유지보수 자회사인 루프트한자 테크닉(Lufthansa Technik AG, https://www.lufthansa-technik.com)社와 항공기 객실 내 전자기기 시스템 개발 사업을 위한 합작법인(Joint Venture)을 설립한다.

LG전자는 지난 23일 독일 함부르크의 루프트한자 테크닉 본사에서 양 사 임직원이 참석한 가운데 합작법인 설립 계약을 체결했다.

신설 합작법인은 LG전자의 앞선 올레드 디스플레이 기술과 루프트한자 테크닉社의 항공 사업 역량을 접목, 항공기 객실 내 사이니지(Signage)등과 같은 시스템을 개발해 새로운 시장 창출에 나설 계획이다.

LG전자 B2B사업본부장 권순황 사장은 “루프트한자 테크닉社와 기술 협력을 통해 새로운 항공 여행 경험을 고객에게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합작법인은 독일 함부르크에 본사를 두고 내년 상반기에 정식 출범 예정이다.

■ 합작법인 개요
1. 합작법인 사명 : 미정
2. 합작법인 소재지 : 독일 함부르크
3. 사업 내용 : 항공기 객실 내 올레드 디스플레이 시스템 등 개발, 생산 및 판매
4. 설립 시기 : 2019년 상반기 예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