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7일 서울 가산동에 『사이니지 365 원격 케어 상황실』 오픈… 상업용 디스플레이 관제사업 글로벌로 본격 확산
□ 글로벌 시장서 LG전자가 관리하는 사이니지 동시 모니터링… 통합관제센터 역할
□ 신속한 문제 해결과 고객 지원 위한 국가별 상황실 연내 8개국으로 확대
□ 연평균 7% 이상 빠른 성장 예상되는 디지털 사이니지 시장 적극 공략
■ 업계 유일 토털 솔루션 ‘사이니지 365 원격 케어’ 서비스로 차별화된 고객 지원 제공
□ ▲사이니지 디스플레이 HW 및 미디어 플레이어 SW 실시간 모니터링 ▲ 이상 징후 사전 진단 ▲신속한 원격 조치 ▲모바일로 모니터링과 문제 해결
■ LG전자 CS경영센터장 유규문 상무, “차별화된 토털 솔루션과 통합관제 인프라를 통해 글로벌 고객들에게 차원이 다른 사이니지 원격 관제 서비스를 제공할 것”

사이니지 365 원격 케어 상황실』 본격 가동

LG전자가 글로벌 시장에서 운영 중인 디지털 사이니지를 원격으로 실시간 통합관제할 수 있는 ‘사이니지 365 원격 케어 상황실’을 7일 서울 가산동에 오픈, 상업용 디스플레이 관제사업의 글로벌 확산을 본격화 한다.

LG전자는 업계 유일의 토털 솔루션인 ‘사이니지 365 원격 케어’를 통해 ▲사이니지 디스플레이 장비(HW)와 미디어 플레이어(SW)의 운영 상태를 실시간 모니터링하고 ▲이상이 발생할 수 있는 징후를 사전에 진단해 ▲원격으로 신속하게 조치할 뿐만 아니라 ▲모바일로도 이러한 모니터링과 문제 해결을 할 수 있는 사이니지 관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이를 통해 LG전자는 고객이 저비용 고효율로 사이니지를 운영할 수 있도록 돕고, 안정적인 광고 및 영업 활동을 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LG전자는 이번 ‘사이니지 365 원격 케어 상황실’ 오픈을 계기로, 차별화된 관제 서비스 제공을 통해 급격히 성장하고 있는 글로벌 사이니지 시장을 적극 공략할 계획이다. 전 세계 디지털 사이니지 시장은 연평균 7% 이상 빠른 성장을 통해 2023년에는 약 328억 달러(한화 약 35조 5천억 원) 규모로 확대될 것으로 업계는 추산하고 있다.

이번에 오픈한 상황실은 LG전자가 글로벌 시장에서 관리하고 있는 모든 디지털 사이니지를 동시에 모니터링 할 수 있는 통합관제센터 역할을 담당한다.

LG전자는 이와 함께 국가별로 원격 조치, 현장 대응 등의 서비스로 신속하게 문제를 해결하고 고객을 지원하기 위한 ‘사이니지 365 원격 케어 상황실’을 한국, 중국, 미국, 유럽 등 8개 국가로 연내 확대할 계획이다.

LG전자 CS경영센터장 유규문 상무는 “차별화된 토털 솔루션과 통합관제 인프라를 통해 글로벌 고객들에게 차원이 다른 사이니지 원격 관제 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