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가 하반기 전략 스마트폰 출시에 앞서 공개한 ‘티저(Teaser)영상’이 조회수 120만을 돌파하며 인기를 끌고 있다.

LG전자 전략 스마트폰 티저 영상, 열흘간 120만 명 봤다

LG전자는 지난 6일 글로벌 미디어들을 대상으로 하반기 전략 스마트폰 공개를 알리는 영상을 소개했다. 또 6일 뒤인 지난 12일에는 15초 분량의 두 번째 티저 영상을 추가 공개했다. 16일 현재 두 영상의 ‘유튜브(YouTube)’ 조회수는 120만 이상이다. 영상이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등 다양한 SNS 채널로도 게시된 점을 감안하면 실제 재생된 횟수는 더욱 늘어난다.

LG전자는 티저 영상을 통해 새롭게 선보이게 되는 LG 듀얼 스크린이 ▲닫힌 화면에서도 정보를 표시해주는 ‘전면 알림창’ ▲펼쳐지는 각도를 자유자재로 고정할 수 있는 ‘프리 스탑 힌지(Free Stop Hinge)’ ▲스마트폰 화면과 동일한 크기의 두 번째 화면 등을 제공하는 점을 암시했다.

LG전자 전략 스마트폰 티저 영상, 열흘간 120만 명 봤다

LG 듀얼 스크린은 스마트폰 화면을 덮는 플립(Flip) 형태로 끼우기만 하면 스마트폰과 연동하는 액세서리다. 화면 두 개를 이용해 앱 두 개를 동시에 구동하는 ‘동시 사용’과 앱 UI를 두 화면에 확장하는 ‘분리 사용’이 모두 가능해 다양한 작업을 동시에 처리하는 멀티태스킹에 적합하다. LG전자는 올 초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열린 MWC에서 이 제품을 처음 공개했다.

LG전자는 내달 獨 베를린에서 열리는 IFA 2019에서 올 하반기 글로벌 시장에 출시하게 되는 스마트폰 신제품과 보다 업그레이드된 LG 듀얼 스크린을 함께 공개할 예정이다.

LG전자 관계자는 “밀레니얼 세대의 특성을 반영해 고객들의 호기심을 자아내도록 만들어진 영상이 인기를 끌고 있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