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국내 최대 게임 축제 ‘지스타 2017’ 최대 규모 참가사 넥슨 부스에 대형 체험존 운영
□ 넥슨, 매년 최고 게이밍 스마트폰 선정해 새 게임 공개… 올해는 LG V30 통해 28일 출시될 신작 ‘오버히트’ 미리 체험 가능
□ 관람객들, “LG V30는 가장 이상적인 게이밍 스마트폰” 호평
■ LG V30, ▲158g 가벼운 무게 ▲대용량 배터리와 고속 충전 기술 ▲최신 AP 및 방열 설계 ▲빠른 응답속도의 올레드 풀비전 디스플레이 등으로 고사양 게임 장시간 플레이도 쾌적하게
■ LG전자 한국모바일그룹장 이상규 전무, “더 많은 고객들이 LG V30의 진정한 가치를 접할 수 있는 기회 지속적으로 마련할 것”

LG전자는 16일부터 나흘간 부산 벡스코에서 열리는 ‘지스타 2017’ 최대 규모 참가사인 넥슨 부스 내에 LG V30 200대를 설치한 대형 체험존을 마련했다. 넥슨은 매년 지스타에서 최고의 게이밍 스마트폰을 선정해 새로운 모바일 게임을 공개하고 있다. 올해는 LG V30를 통해 28일 출시되는 신작 ‘오버히트’를 미리 체험해 볼 수 있다. 현장을 찾은 모바일 게이머들이 LG V30로 게임을 즐기고 있다.

LG전자 프리미엄 스마트폰 LG V30가 국내 최대 게임 축제 ‘지스타(G-STAR) 2017’ 현장에서 모바일 게이머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LG전자는 16일부터 나흘간 부산 벡스코에서 열리는 ‘지스타 2017’에서 넥슨 부스 내에 LG V30 200대를 설치한 대형 체험존을 마련했다. 이번 지스타 참가사 중 최대 규모인 넥슨 부스의 방문객수는 일 평균 1만4천 명에 달한다.

넥슨은 매년 지스타에서 최고의 게이밍 스마트폰을 선정해 새로운 모바일 게임을 공개하고 있다. 올해는 LG V30를 통해 28일 출시되는 신작 ‘오버히트’를 미리 체험해 볼 수 있다. 체험존을 찾은 관람객들은 “가벼운 무게와 뛰어난 성능으로 무장한 LG V30는 가장 이상적인 게이밍 스마트폰”이라고 호평했다.

LG V30는 6인치 이상 대화면폰 중 가장 가벼운 158g의 무게로 장시간의 게임도 부담 없이 즐길 수 있다. 3300mAh의 대용량 배터리, 배터리 효율성을 높이는 독자 알고리즘과 소프트웨어 최적화, 배터리 50% 충전에 30여 분밖에 걸리지 않는 고속충전 기술인 퀄컴 퀵차지 3.0(Quick Charge™ 3.0) 등으로 더 오랜 시간 동안 안정적으로 게임을 할 수 있다.

LG전자는 16일부터 나흘간 부산 벡스코에서 열리는 ‘지스타 2017’ 최대 규모 참가사인 넥슨 부스 내에 LG V30 200대를 설치한 대형 체험존을 마련했다. 넥슨은 매년 지스타에서 최고의 게이밍 스마트폰을 선정해 새로운 모바일 게임을 공개하고 있다. 올해는 LG V30를 통해 28일 출시되는 신작 ‘오버히트’를 미리 체험해 볼 수 있다. 현장을 찾은 모바일 게이머들이 LG V30로 게임을 즐기고 있다.

또, LG V30는 최신 AP(Application Processor)인 퀄컴 스냅드래곤 835와 기기 내부의 열을 빠르게 분산시켜주는 설계를 채택해 고사양 게임도 쾌적하게 즐길 수 있다. 뛰어난 명암비와 빠른 응답속도로 최적의 게임환경을 제공하는 올레드 풀비전 디스플레이도 탑재했다.

LG전자 한국모바일그룹장 이상규 전무는 “LG V30는 최고의 게임 환경을 제공하면서 놀랍도록 가벼운 프리미엄 스마트폰”이라며, “더 많은 고객들이 LG V30의 진정한 가치를 접할 수 있는 기회를 지속적으로 마련할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