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우버기즈모> “소프트웨어로 카메라 기능을 끌어올린 창의력에 감탄”
■ <폰아레나> “AI가 이미 훌륭한 스마트폰을 얼마나 더 발전시키는지 보여준다”
■ <엔가젯> “AI 알고리즘의 구동을 명확히 보여준다는 점이 놀랍고 흥미롭다”
■ <매셔블> “이미 훌륭한 LG V30에 RAM, ROM, 새로운 기능들을 탑재해 더욱 매력적”

 “LG V30S ThinQ 창의성에 감탄했다”

26일부터 나흘간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열리는 MWC 2018(Mobile World Congress 2018)에서 공개하는 LG V30S ThinQ에 대해 외신들은 AI 기술로 한 단계 업그레이드한 LG V30S ThinQ의 창의성과 편의성을 높이 평가했다.

美 IT 전문매체 <우버기즈모>는 “LG가 기존 하드웨어는 유지하면서 LG V30S ThinQ의 카메라 소프트웨어 부분을 극한으로 강화하는 창의력에 감탄했다”면서 새로운 본부장 취임 이후 LG전자 모바일 사업본부가 처음 시도하는 가시적인 변화라는 점을 주목했다.

IT 전문매체 <폰아레나>는 “AI가 이미 훌륭한 스마트폰을 얼마나 더 발전시키는지 보여준다”며 AI의 편의성을 호평했다.

美 IT 전문매체 <엔가젯>은 직접 제품을 만져본 결과 AI 기반의 기술을 성공적이라고 평가했다. 이 매체는 “몇 번의 터치 만으로 머신러닝 기반의 Q렌즈와 AI 카메라를 사용할 수 있다”면서 편리한 사용자 경험을 제공한다고 평가했다. 특히 AI 카메라 기능에 대해 “작동될 때 실시간으로 화면에 표시되는 문구들은 AI 알고리즘이 어떤 방식으로 작동하는지를 명확히 보여준다는 점에서 매우 놀랍고 흥미롭다”고 강조했다.

美 IT 전문매체 <매셔블>은 “LG V30가 이미 훌륭한 스마트폰이었다는 점을 고려했을 때, 더 많은 메모리와 저장공간, 그리고 새로운 기능들을 탑재한 V30S 역시 매력적인 모델”이라며 높은 완성도를 호평했다.

각각의 새로운 기능뿐만 아니라 사후지원에 대해서도 높은 관심을 보였다. 어두운 곳에서도 밝게 찍을 수 있게 해주는 브라이트 카메라에 대해 <매셔블>은 “직접 테스트해보니 다른 프리미엄 제품들의 기본 설정보다도 훨씬 밝은 사진을 얻을 수 있었다”고 호평했고 英 IT 매체 <테크레이더>는 “신제품 구매를 고려하게 하는 긍정 요소”로 꼽았다.

해당 사물에 최적화된 촬영 화질을 추천해주는 AI 카메라에 대해 <엔가젯>은 “AI 카메라를 사용해 테이블 위의 꽃이나 도넛과 같은 물체를 촬영해보니 매번 정확하고 빠르게 해당 사물을 인지해냈다”라며 놀라움을 표시했다.

<우버기즈모>는 “기존 V30 모델에서도 V30S가 품은 새로운 기능들을 사용할 수 있도록 업데이트가 이뤄질 것이라는 발표 역시 매우 좋은 소식”이라며 기존 소비자들에 대한 사후지원을 높게 평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