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르바이트 였지만 20살이 되고 처음 한 아르바이트에서 100원 넘는 돈을 월급으로 받았습니다.

그리고 그 월급으로… 아하하~ 그간 사고 싶었던 것을 사고, 엄마 아빠 속옷도 사드리고 그랬는데… 그 때 ‘나도 내 손으로 할 수 있구나’하는 기분을 느꼈습니다.

내가 일해서 내가 받은 그 월급. 첫 월급이라 봄에 내린 눈 녹듯이 써버린것이 후회스럽지만 그때는 너무 좋았습니다~ 소셜 LG전자 블로그 말처럼 “짜릿”했던 그 날입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