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년만에 월급을 모아서 자그마한 아파트를 샀을때 가장 짜릿했습니다.

아껴쓰고 덜쓰고 다시쓰고..

정말 피땀흘려 열심히 모으니 안되는 일이 없더라구요.